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진석 "국조 하자더니 뜬금없이 해임건의…野, 자기모순"

송고시간2022-11-30 09:53

beta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30일 더불어민주당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해임 건의를 추진하는 데 대해 "막가파식 자기모순 정치"라고 비판했다.

정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정조사 계획서에는 행안부 장관이 조사 대상으로 명시돼 있다. 조사 대상인 장관을 조사 개시도 하기 전에 해임하겠다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정 위원장은 "이재명 대표가 행안부 장관 해임건의안을 내고, 국정조사로 국회를 난장판으로 만들더라도, (이 대표의) 대선자금 비리는 대선자금 비리일 뿐"이라며 "우리 사회의 집단 이성이 이것을 징벌하지 못한다면, 대한민국은 온존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탄핵소추까지 공갈·협박…이재명 비리 덮으려 정쟁으로 몰아"

출근길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정진석 비대위원장
출근길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정진석 비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이 30일 오전 국회를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2.11.30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박형빈 기자 =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30일 더불어민주당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해임 건의를 추진하는 데 대해 "막가파식 자기모순 정치"라고 비판했다.

정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정조사 계획서에는 행안부 장관이 조사 대상으로 명시돼 있다. 조사 대상인 장관을 조사 개시도 하기 전에 해임하겠다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해임 건의를) 대통령이 거부하면 (장관을) 탄핵한다(고 한다)"며 "이건 무슨 공갈·협박도 아니고, 국회를 계속 정쟁의 도가니로 몰아가서야 되겠나"라고 말했다.

이어 "왜 갑툭튀(갑자기 툭 튀어나옴) 뜬금없는 해임 건의며 탄핵이며 들고나오는 건가. 민주당도 설명을 못 하고 있다"며 "자기 당의 사법 리스크를 피하겠다는 건가. 그렇게밖에 해석이 안 된다"고 주장했다.

출근길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정진석 비대위원장
출근길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정진석 비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국민의힘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이 30일 오전 국회를 출근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2.11.30 hwayoung7@yna.co.kr

정 위원장은 앞서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도 민주당을 향해 "당 대표의 대선자금 비리를 은폐하기 위해 우리 사회 전체를 몰상식과 비이성의 늪으로 몰아넣고 있다"고 지적했다.

정 위원장은 "이재명 대표가 행안부 장관 해임건의안을 내고, 국정조사로 국회를 난장판으로 만들더라도, (이 대표의) 대선자금 비리는 대선자금 비리일 뿐"이라며 "우리 사회의 집단 이성이 이것을 징벌하지 못한다면, 대한민국은 온존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이태원 참사를 정치적으로 이용하려는 민주당에 경고한다. 국회는 국민의 이익을 대변하는 곳이지, 국회의원의 이익을 대변하는 곳이 아니다. 몹쓸 짓 그만하고 당장 민생 국회로 돌아오기를 바란다"고 적었다.

zhe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