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휴대전화 충전단자 USB-C로 통일…국가표준 제정

송고시간2022-11-30 11:00

beta

정부가 휴대폰, 태블릿PC, 휴대용 스피커 등에 사용되는 충전단자 국가표준을 USB-C(전원·데이터 접속)로 제정하고 관련 가이드라인을 발간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국표원)은 소형 전자제품에 사용되는 접속단자를 USB-C로 통합하는 국가표준 3종을 29일 제정하고, 기업이 활용할 수 있는 USB-C 단자 적용 가이드라인을 발간했다고 30일 밝혔다.

국표원은 이날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삼성전자[005930], LG전자[066570] 등 기업 및 소비자단체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USB-C 표준 기업설명회'를 열어 국가표준과 가이드라인을 소개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표원, 가이드라인 펴내고 기업 설명회

USB-C 소비자 활용 가이드라인
USB-C 소비자 활용 가이드라인

[산업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정부가 휴대폰, 태블릿PC, 휴대용 스피커 등에 사용되는 충전단자 국가표준을 USB-C(전원·데이터 접속)로 제정하고 관련 가이드라인을 발간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국표원)은 소형 전자제품에 사용되는 접속단자를 USB-C로 통합하는 국가표준 3종을 29일 제정하고, 기업이 활용할 수 있는 USB-C 단자 적용 가이드라인을 발간했다고 30일 밝혔다.

제정된 국가표준은 ▲ USB-C 케이블 및 커넥터 형상 규격(KSCIEC62680-1-3) ▲ USB 전력 전송 방법 규격(KSCIEC62680-1-2) ▲ 외부 전력공급의 상호운용 및 통신방법 규격(KSCIEC63002) 등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 표준 기반 3종이다.

국표원은 이날 서울 서초구 aT센터에서 삼성전자[005930], LG전자[066570] 등 기업 및 소비자단체 관계자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USB-C 표준 기업설명회'를 열어 국가표준과 가이드라인을 소개했다.

가이드라인에는 USB-C 케이블·커넥터의 내구성·내전압 시험 등 기능평가 요구 사항과 주요 제품군별 전기 안전에 대한 요구 사항 등이 담겼다.

이날 설명회에서는 전력 공급 용량 범위를 확대하는 국제표준의 동향을 반영해 국가표준에도 전력 공급 용량을 현재 100W에서 최대 240W까지 확대하는 방안도 논의됐다.

he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