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카자흐 초대 대통령의 '방탄 벤츠' 중고매물로 나와

송고시간2022-11-29 18:36

beta

카자흐스탄을 30년간 통치한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초대 대통령이 사용했던 것으로 알려진 방탄 벤츠 차량이 카자흐스탄의 대표적인 중고자 매매사이트인 'Kolesa.kz'에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차량 소유자는 해당 차량은 나자르바예프 초대 대통령이 사용했다고 주장하면서 그 증거로 차량등록소 데이터베이스의 스크린샷과 매물과 매우 흡사한 차량 옆에 서 있는 나자르바예프의 기록사진을 공개했다.

중고차판매사 관계자는 "이 차량은 B7등급의 방탄차량으로 29년 동안 3만7천930km 만 주행했을 뿐"이라며 같은 연식의 벤츠 차량보다 6배 더 비싼 이유를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나자르바예프 초대 대통령과 화제의 차량
나자르바예프 초대 대통령과 화제의 차량

[Kolesa.kz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금지]

(알마티=연합뉴스) 김상욱 통신원 = 카자흐스탄을 30년간 통치한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초대 대통령이 사용했던 것으로 알려진 방탄 벤츠 차량이 카자흐스탄의 대표적인 중고자 매매사이트인 'Kolesa.kz'에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이 차량은 93년형 메르세데스 벤츠 600SEL(W140) 모델로 소유자는 2천500만 텡게(약 7천만 원)를 판매금액으로 제시했다.

차량 소유자는 해당 차량은 나자르바예프 초대 대통령이 사용했다고 주장하면서 그 증거로 차량등록소 데이터베이스의 스크린샷과 매물과 매우 흡사한 차량 옆에 서 있는 나자르바예프의 기록사진을 공개했다.

이 차량을 2008년에 경매에서 낙찰받았다고 밝힌 그는 '유일하게 남아있는 진정한 골동품'이라는 광고문구를 올려놓고 있다.

중고차판매사 관계자는 "이 차량은 B7등급의 방탄차량으로 29년 동안 3만7천930km 만 주행했을 뿐"이라며 같은 연식의 벤츠 차량보다 6배 더 비싼 이유를 설명했다.

almatykim6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