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컵] 밀려드는 손님에 카타르 낙타들 '초과근무 중'

송고시간2022-11-29 11:27

beta

전세계에서 백만 명이 넘는 축구팬들이 월드컵 본선 경기를 보기 위해 카타르를 찾으면서 애꿎은 낙타들이 초과근무에 내몰리는 등 혹사를 당하고 있다.

28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현재 월드컵이 한창 진행 중인 카타르에서는 대표적인 관광 상품인 '낙타 체험'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사막이 펼쳐진 중동 국가인 카타르에서는 낙타체험에 많은 관광객이 몰리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낙타 체험' 특수에 혹사 논란…"1마리가 하루에 40명씩 태우기도"

낙타와 '셀카'를 찍는 카타르 관광객
낙타와 '셀카'를 찍는 카타르 관광객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오진송 기자 = 전세계에서 백만 명이 넘는 축구팬들이 월드컵 본선 경기를 보기 위해 카타르를 찾으면서 애꿎은 낙타들이 초과근무에 내몰리는 등 혹사를 당하고 있다.

28일(현지시간) AP통신에 따르면 현재 월드컵이 한창 진행 중인 카타르에서는 대표적인 관광 상품인 '낙타 체험'이 불티나게 팔리고 있다.

축구팬들은 축구 경기가 없을 때 카타르 이곳저곳을 둘러보며 다소 낯선 관광지인 카타르에서 추억을 쌓으려 하고 있다.

특히 사막이 펼쳐진 중동 국가인 카타르에서는 낙타체험에 많은 관광객이 몰리고 있다.

인스타그램 등 소셜미디어(SNS)에 올릴 '인증샷'을 얻기 위해 낙타 위에 올라타거나 낙타와 '셀카'를 찍는 데 여념이 없는 관광객들의 모습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앉아있는 낙타를 구경하는 소년 축구팬
앉아있는 낙타를 구경하는 소년 축구팬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낙타 목동들은 덕분에 평소보다 훨씬 더 많은 수익을 거두며 월드컵 특수를 톡톡히 누리는 중이다.

어릴 적부터 낙타를 몰았다는 수단 출신 베두인(아랍계 유목민) 알리 자베르 알 알리는 25일 AP통신과의 인터뷰에서 "많은 돈을 벌고 있다"며 "신께 감사하지만 부담도 크다"고 말했다.

다른 목동 여러 명과 함께 일하는 알 알리는 월드컵 이전에는 평일에는 하루 평균 20명, 주말에는 50명 정도의 관광객이 낙타체험을 찾았지만, 지금은 오전에 500명, 오후에 500명 등 하루에 1천 명가량이 낙타를 타러 온다고 밝혔다.

그와 함께 일하는 목동들은 급증하는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최근 낙타를 15마리에서 60마리로 늘렸다.

카타르 사막에서 낙타를 타고 기념 촬영을 하는 관광객들
카타르 사막에서 낙타를 타고 기념 촬영을 하는 관광객들

[A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알 알리는 "관광 가이드들은 일을 빠르게 진행하길 바란다. 그들은 우리를 압박한다"고 토로했다.

관광객 폭증에 그 누구보다도 고통받는 것은 하루에도 수십 명을 등에 태워야 하는 낙타들이다.

월드컵 개막 이래 카타르의 낙타들은 하루에 15∼20명, 많을 때는 40명씩을 태우고 있다.

낙타들은 보통 관광객 5명을 태운 후에야 비로소 잠깐의 휴식을 맛볼 수 있다.

낙타들은 사막에서 일출을 배경으로 멋진 사진을 남기길 바라는 관광객을 위해 심지어 새벽 일찍부터 일어나 관광객을 맞을 준비를 해야 한다.

갑작스럽게 늘어난 업무량 탓에 피로 누적을 호소하는 낙타들도 있다.

알 알리는 낙타들이 너무 피곤하면 몸을 일으키기를 거부하거나, 일어난 뒤에 다시 주저앉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날 목동이 일어나지 않으려는 낙타를 강제로 일으키자 낙타가 앓는 소리를 내며 울부짖었고, 이 모습을 본 호주 출신의 여성 관광객은 "낙타들이 학대를 당하는 것 같다"며 소리를 지르는 소동도 있었다고 AP통신은 전했다.

카타르 월드컵과 낙타
카타르 월드컵과 낙타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dindong@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4OPME7pOJw4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