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경-김천 구간에 고속철도…수서역까지 100분 단축

송고시간2022-11-28 14:00

beta

경북 문경부터 김천까지 고속철도가 들어선다.

정부는 28일 최상대 기획재정부 2차관 주재로 재정사업평가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 등을 담은 예비타당성·타당성재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김천에서 서울 수서역까지 철도 이동 시간은 90분으로 단축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예비타당성 조사 통과…대산-당진 고속도로도 건설

KTX로 서울-거제 2시간대 연결…2027년 개통 (CG)
KTX로 서울-거제 2시간대 연결…2027년 개통 (CG)

[연합뉴스TV 제공]

(세종=연합뉴스) 박용주 기자 = 경북 문경부터 김천까지 고속철도가 들어선다.

서산 대산과 당진 사이에는 고속도로가 생긴다.

정부는 28일 최상대 기획재정부 2차관 주재로 재정사업평가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 등을 담은 예비타당성·타당성재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정부는 우선 문경-김천 간 철도 건설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시켰다.

문경-김천 구간에 고속화(250km/h) 전철을 건설하면 서울 수서와 경남 거제를 잇는 내륙철도망이 완성된다. 수도권과 중·남부 내륙지역을 연결하는 철도망이 구축되는 것이다.

이로써 김천에서 서울 수서역까지 철도 이동 시간은 90분으로 단축된다. 승용차 이동시간 190분과 비교하면 100분이 빨라진다.

(기획재정부 제공)

(기획재정부 제공)

(기획재정부 제공)

(기획재정부 제공)

서산시 대산읍과 당진시 당진2동을 연결하는 고속도로 건설사업은 타당성 재조사를 통과했다.

산업단지가 밀집한 대산항 인근에 대산-당진 고속도로를 신설함으로써 화물차량 운행 비용이 절감되고, 당진-영덕 고속도로(동서축) 및 서해안 고속도로(남북축)와 연계로 지역 간 이동성이 높아질 것으로 정부는 기대하고 있다.

이날 회의에서 천안 성환-평택 소사 도로건설공사와 노후농업기계 미세먼지 저감대책 사업도 각각 타당성재조사와 예비타당성 조사를 통과했다.

정부는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사업군(4천987억원)과 문화예술 활성화 사업군(5천919억원), 지역특화 산업 육성 사업군(3천203억원)은 재정사업 심층평가 대상사업으로 분류했다.

정부는 국민·사회적 관심도가 높거나 객관적인 성과 검증 및 지출 효율화가 필요한 재정사업을 대상으로 심층평가를 진행하고 있다.

spee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