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집값 최대 80%까지 대출'…생애최초 보금자리론 출시

송고시간2022-11-28 09:04

대출한도는 4억2천만원…연소득 7천만원 이하 대상

주택금융공사 보금자리론
주택금융공사 보금자리론

[주금공 홈페이지 캡처]

(서울=연합뉴스) 박대한 기자 = 주택금융공사(HF)는 오는 29일부터 생애 최초로 주택을 구입할 경우 주택가격의 80%까지 대출을 받을 수 있는 '생애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을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기존 보금자리론은 담보주택 소재지와 유형에 따라 주택담보대출비율(LTV) 55~70%를 적용하는데, 대출한도는 3억6천만원이다.

생애최초 보금자리론은 LTV를 80%까지 확대 적용하며, 대출한도는 4억2천만원이다.

기존에 시세 5억원짜리 아파트를 구입할 때 LTV 70% 적용 시 3억5천만원까지만 대출이 가능했지만, 앞으로는 4억원(LTV 80% 적용)까지 빌릴 수 있다.

다만 생애최초 주택구입 보금자리론을 통해 LTV 80%를 적용받기 위해서는 주금공의 '생애최초 특례구입자금보증' 요건에 부합해야 한다.

보증료율은 0.05∼0.20% 범위에서 주택 유형 및 신용도 등에 따라 결정된다.

생애최초 주택 구매 여부는 부부 기준으로 판단하며, 주택가격 6억원, 연소득 7천만원 이하 등 다른 대출요건은 보금자리론과 동일한 기준이 적용된다.

'집값 최대 80%까지 대출'…생애최초 보금자리론 출시 - 2

임대차가 있는 주택은 신청이 불가능하며, 주금공의 다른 보증을 이용 중인 경우에도 이용이 제한된다.

주금공 관계자는 "생애최초 보금자리론이 소득과 자산 형성이 부족한 청년층 등 실수요자의 내 집 마련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pdhis9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