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월드컵] 中, 본선행 실패 前국대감독 숙청…"위법혐의 감찰"

송고시간2022-11-26 11:36

beta

세계 최대 스포츠 축제인 2022 카타르 월드컵이 한창인 가운데, 이번 대회 본선행에 실패한 중국 남자축구 대표팀의 전 감독이 사실상 숙청됐다.

26일 펑파이 등 중국 매체들은 리톄 전 남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엄정한 위법 혐의'로 현재 공산당 중앙기율검사위원회·국가감찰위원회(기율감찰위)의 국가체육총국 주재 기율검사팀과 후베이성 감찰위원회의 감찰 조사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위법 혐의가 있다고는 하지만 월드컵이 한창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중국 당국이 리 전 감독에 대한 감찰 조사 사실을 공개한 배경도 관심을 모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리톄 전 중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리톄 전 중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연합뉴스 자료사진]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세계 최대 스포츠 축제인 2022 카타르 월드컵이 한창인 가운데, 이번 대회 본선행에 실패한 중국 남자축구 대표팀의 전 감독이 사실상 숙청됐다.

26일 펑파이 등 중국 매체들은 리톄 전 남자축구 대표팀 감독이 '엄정한 위법 혐의'로 현재 공산당 중앙기율검사위원회·국가감찰위원회(기율감찰위)의 국가체육총국 주재 기율검사팀과 후베이성 감찰위원회의 감찰 조사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리 전 감독이 받고 있는 구체적인 혐의 내용은 즉각 알려지지 않고 있다.

2002년 한일월드컵때 중국 대표팀 미드필더로 나섰던 스타 플레이어 출신인 리 전 감독은 2020년 1월 중국 축구팬들의 큰 기대 속에 대표팀 지휘봉을 잡았지만 카타르월드컵 예선에서 부진을 거듭하자 용병술에 대한 비판에 직면했고, 결국 예선 도중인 작년 12월 물러났다.

리 전 감독이 한때 체포됐다는 설까지 최근 떠돌았는데, 체포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으나 중국에서 기율감찰위의 감찰 조사를 받는다는 것은 재기가 어려운 '숙청'으로 간주된다.

위법 혐의가 있다고는 하지만 월드컵이 한창 진행되고 있는 상황에서 중국 당국이 리 전 감독에 대한 감찰 조사 사실을 공개한 배경도 관심을 모은다.

이번 대회 초반 아시아팀들의 선전 속에 중국 축구의 부진에 대한 여론의 비판 시선을 떠안을 '희생양'으로 리 전 감독이 지목된 것 아니냐는 추측도 일각에서 제기된다.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