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월드컵] 수베로 한화 감독의 한국 사랑…카타르 현지서 태극기 응원

송고시간2022-11-25 07:59

beta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50) 감독이 2022 카타르 월드컵이 열리는 카타르를 찾아 한국 축구대표팀을 응원했다.

수베로 감독은 24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태극기를 들고 우루과이전을 관람하는 '인증샷'을 올렸다.

한국은 이날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루과이와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카타르 현지에서 한국 응원하는 한화 수베로 감독
카타르 현지에서 한국 응원하는 한화 수베로 감독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 감독이 24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우루과이전 현장을 찾아 태극기를 들고 한국을 응원하고 있다. [수베로 감독 소셜미디어 캡처. 재배포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 카를로스 수베로(50) 감독이 2022 카타르 월드컵이 열리는 카타르를 찾아 한국 축구대표팀을 응원했다.

수베로 감독은 24일(한국시간)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태극기를 들고 우루과이전을 관람하는 '인증샷'을 올렸다.

한국은 이날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우루과이와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수베로 한화 이글스 감독이 올린 한국-우루과이전 인증샷
수베로 한화 이글스 감독이 올린 한국-우루과이전 인증샷

[수베로 감독 소셜미디어 캡처. 재배포 및 DB금지]

베네수엘라 출신인 수베로 감독은 미국프로야구 마이너리그에서 지도자 생활을 오래 했으며 2019년엔 베네수엘라 야구 대표팀 감독을 역임했다.

지난해부터는 한화 선수단을 이끌고 있고 최근까지 국내에서 팀 마무리 훈련을 지휘했다.

미국에서 생활하는 수베로 감독은 마무리 훈련 종료 다음 날인 24일 출국해 곧바로 카타르로 향했다.

수베로 감독은 월드컵을 관람한 뒤 미국으로 돌아가 휴식을 취할 예정이다.

수베로 감독은 평소 축구를 즐겨봤으며, 특히 자녀들이 축구를 매우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네수엘라는 카타르 월드컵 본선에 진출하지 못했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VuBKwG8ZsU

cycle@yna.co.kr

댓글쓰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