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계 물 도시 포럼' 24일 대구서 개막…물 위기 해법 논의

송고시간2022-11-22 10:43

beta

기후변화에 따른 물 위기 등 물 이슈를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세계 물 도시포럼(World Water Cities Forum)'이 24일부터 이틀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를 맞는 대한민국 국제물주간(23∼26일)에 맞춰 열리는 이번 포럼은 물 선진도시와 개도국 도시 간 물 관련 정책 및 기술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장이 될 전망이다.

이와 별도로 국내외 물 관련 전문가 350여 명이 참가해 각국의 물 산업 정책을 발표하고 관련 기업들의 선진 기술을 소개하는 '국제물산업컨퍼런스' 행사도 같은 장소에서 23일부터 나흘간 열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내외 물 전문가 350명 참가 '국제물산업컨퍼런스' 도 열려

[대구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시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이덕기 기자 = 기후변화에 따른 물 위기 등 물 이슈를 공유하고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세계 물 도시포럼(World Water Cities Forum)'이 24일부터 이틀간 대구 엑스코에서 열린다.

올해로 5회를 맞는 대한민국 국제물주간(23∼26일)에 맞춰 열리는 이번 포럼은 물 선진도시와 개도국 도시 간 물 관련 정책 및 기술을 공유하고 논의하는 장이 될 전망이다.

행사에는 핀란드 미켈리, 일본 고베, 라오스 비엔티엔, 태국 방콕 등 9개국, 9개 도시와 세계물위원회, 국제수자원학회 관계자들이 참가해 라운드 테이블 토론을 펼친다.

이와 별도로 국내외 물 관련 전문가 350여 명이 참가해 각국의 물 산업 정책을 발표하고 관련 기업들의 선진 기술을 소개하는 '국제물산업컨퍼런스' 행사도 같은 장소에서 23일부터 나흘간 열린다.

또 세계 물 클러스터간 글로벌 네트워크를 강화하고 클러스터 운영 성과 경험을 공유하는 '세계물클러스터 리더스 포럼' 역시 부대 행사로 마련된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물의 도시 대구' 이미지를 제고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u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