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 내년 3월 국제크루즈 기항 재개…'집단감염' 이후 3년만

송고시간2022-11-15 15:30

beta

일본 정부가 2020년 선내 코로나19 집단 감염 이후 중단된 국제크루즈선 기항을 허용한다고 15일 밝혔다.

교도통신과 NHK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외국인 관광객을 늘리기 위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대책을 지키는 조건으로 국제크루즈선의 기항 관광을 재개하기로 했다.

국제크루즈선의 기항 재개 시점은 내년 3월로 예상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2016년 후쿠오카 하카타항에 입항한 크루즈선
2016년 후쿠오카 하카타항에 입항한 크루즈선

[교도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도쿄=연합뉴스) 박상현 특파원 = 일본 정부가 2020년 선내 코로나19 집단 감염 이후 중단된 국제크루즈선 기항을 허용한다고 15일 밝혔다.

교도통신과 NHK에 따르면 일본 정부는 외국인 관광객을 늘리기 위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 대책을 지키는 조건으로 국제크루즈선의 기항 관광을 재개하기로 했다.

국제크루즈선의 기항 재개 시점은 내년 3월로 예상된다.

크루즈선 승무원은 코로나19 백신을 3회 이상 접종해야 하며, 탑승객은 95% 이상을 백신 2회 이상 접종자로 채워야 한다. 또 탑승객은 크루즈 여행 3일 전에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음성 증명서를 제시해야 한다.

여행 도중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승객과 밀접 접촉자는 격리된다.

일본은 2002년 2월 요코하마항에 정박해 있던 '다이아몬드 프린세스'호에서 코로나19 환자 712명이 나온 이후 국제크루즈선을 받지 않았다.

일본국제크루즈협회에 따르면 내년 3월 이후 일본에 들어올 예정인 국제크루즈선은 160여 척이다.

한국은 지난달 국제크루즈선의 기항을 재개한 터여서 내년 봄이면 양국을 오가는 크루즈 여행이 가능해지게 됐다.

코로나19 확산 전인 2019년 외국 선사 크루즈선의 일본 기항 횟수는 1천932회였다.

psh5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