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이든, 사우디 왕세자 G20서 만날까 "아직은 계획 없지만…"

송고시간2022-11-12 15:54

beta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와 회동할 계획이 현재로선 없다고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설리번 보좌관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을 태우고 아시아로 향하는 에어포스원 기내에서 가진 브리핑에서 무함마드 왕세자와의 만남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우리는 '정식 회담'(sit-down meeting)을 할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바이든 대통령과 무함마드 왕세자는 13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담에 참석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설리번 국가안보보좌관 "정식회담 계획 없어"…'추가 회담' 여지는 남겨

(서울=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와 회동할 계획이 현재로선 없다고 제이크 설리번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11일(현지시간) 밝혔다.

하지만 앞으로 일정이 이틀간 진행되는 만큼 두 사람이 만날 가능성을 아예 배제하지는 않는 듯한 뉘앙스를 풍겼다.

무함마드 빈살만 사우디 왕세자
무함마드 빈살만 사우디 왕세자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금지]

바이든 대통령은 최근 고유가를 잡기 위해 직접 사우디까지 날아가 무함마드 왕세자에게 석유 증산을 요청했으나 왕세자는 이후 오히려 감산을 결정해 그에게 망신을 준 바 있다.

설리번 보좌관은 이날 바이든 대통령을 태우고 아시아로 향하는 에어포스원 기내에서 가진 브리핑에서 무함마드 왕세자와의 만남 가능성에 대한 질문에 "우리는 '정식 회담'(sit-down meeting)을 할 계획이 없다"고 답했다.

바이든 대통령과 무함마드 왕세자는 13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열리는 G20 정상회담에 참석한다.

무함마드 왕세자가 G20에 참석하느냐는 질문에 대해서도 설리번 보좌관은 "오는 것으로는 아는데, 확실하게는 모르겠다. 사우디 정부에 확인해보라"고 에둘러 답했다.

설리번 보좌관은 "우리는 (G20 때) 다른 양자 회담을 하게 될 것 같다. 그곳에는 올라프 숄츠 독일 총리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 나렌드라 모디 인도 총리,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튀르키예 대통령, 앤서니 앨버니지 호주 총리 등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설리번 보좌관은 "발리에서 이틀간 일정이 진행되면서 추가 (양자) 회담의 가능성이 높아질 수도 있을 것 같다"라고 덧붙여 여지를 남겼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금지]

바이든 대통령은 취임 전부터 사우디 언론인 자말 카슈끄지 암살 사건의 배후로 무함마드 왕세자를 지목하면서 대립해 왔다.

대통령 취임 이후에도 1년간 무함마드 왕세자와 대화를 거부하면서 "그를 국제 사회의 왕따로 만들겠다"고까지 하며 적대감을 드러냈다.

하지만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유가가 치솟고 살인적인 인플레로 국내 지지율도 추락하자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 7월 자존심을 내려놓고 전격 사우디를 방문해 무함마드 왕세자를 만났지만 아무런 성과 없이 빈손으로 귀국했다.

무함마드 왕세자는 증산은커녕 그 다음달 산유국 협의체 'OPEC 플러스'(OPEC+) 회의에서 대규모 감산을 주도해 미국의 분노를 샀다.

이 일을 계기로 미국 내에선 사우디와 관계를 재정립해야 한다는 등의 강경 발언이 나오기도 했다.

하지만 최근 이란의 사우디 침공설이 대두했을 때 미국은 중동에 전략폭격기를 전개하는 등 이란에 경고를 날리며 사우디 편에 서는 모습을 보여줬다.

이 때문에 그동안 경색됐던 미국과 사우디의 관계가 새로운 모멘텀을 맞는 것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

banana@yna.co.kr

북핵 막으려 중국 압박하는 미국…역내 군사력도 증강도 거론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Ooz0wP0-6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