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완수 지사 "119·112·지자체 연계 재난대응 컨트롤타워 필요"

송고시간2022-11-07 15:28

beta

박완수 경남지사는 7일 도청에서 열린 실국본부장회의에서 '이태원 참사' 이후 주최자 없는 행사의 안전관리 강화 방안이 공론화되는 점을 언급하며 재난대응 컨트롤타워 필요성을 강조했다.

박 지사는 "119 소방상황실, 112 경찰상황실, 자치단체 상황실 등이 신속하게 연계·협력할 수 있도록 하는 컨트롤타워와 이를 뒷받침할 제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이달의 우수 공무원 시상…성과 중심 공직문화 조성 의지 보여

경남도 실국본부장회의 주재하는 박완수 지사(가운데)
경남도 실국본부장회의 주재하는 박완수 지사(가운데)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박완수 경남지사는 7일 도청에서 열린 실국본부장회의에서 '이태원 참사' 이후 주최자 없는 행사의 안전관리 강화 방안이 공론화되는 점을 언급하며 재난대응 컨트롤타워 필요성을 강조했다.

박 지사는 "119 소방상황실, 112 경찰상황실, 자치단체 상황실 등이 신속하게 연계·협력할 수 있도록 하는 컨트롤타워와 이를 뒷받침할 제도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생활안전, 질서, 교통 등 주민생활과 밀접한 경찰사무를 맡기 위해 만들어진 자치경찰위원회가 도민이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역할을 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재난 외에도 복지, 도시개발, 문화 등 각 시·군이 추진하는 사무에 대해 도가 감독자가 되기보다 조정자가 돼야 한다"며 "도는 지역별 복지시책에 현격한 차이가 나거나, 특정 분야에 중복 투자가 이뤄지는 등의 문제가 없도록 중재하고 조정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박 지사는 마산 로봇랜드 활성화 방안, 지역 내 대기업과 지역대학 간 협약을 확대해 맞춤형 기술인력 공급, 물류·관광개발·도심항공교통(UAM) 등 다양한 분야에 공무원들의 전문성 함양, 분야별 도정 홍보자료 제작·활용 등을 주문했다.

경남도 '이달의 우수 공무원'
경남도 '이달의 우수 공무원'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회의에 앞서 경남도는 '이달의 우수공무원' 3명에 대해 도지사 표창장을 수여했다.

실제 도정 성과를 거둔 직원을 우대하기 위한 이 날 표창은 보행자 우선도로 조기 정착에 기여한 송영훈 도로과 사무관, 도시정책 마스터플랜을 전국 최초로 수립한 전상곤 도시계획과 주무관, 아파트 월패드 해킹 방지를 위해 지능형 홈네트워크 정보통신 분야 인증기준을 전국 최초로 마련한 김병재 정보통신담당관 주무관이 받았다.

경남도는 매달 이러한 우수공무원 2∼3명을 선발해 도지사 표창, 근무성적평정 반영, 성과급 우대 등 인센티브를 부여해 성과 중심의 일하는 조직으로 만들어나갈 계획이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