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D-6개월 하동세계차엑스포…'K-tea' 시대 여는 행사로 준비

송고시간2022-11-05 09:30

beta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차(茶) 분야 정부 승인 국제행사로 열리는 '2023 하동세계차엑스포'가 개막 6개월을 앞두고 'K-티(tea)' 시대를 열기 위한 행사로 준비된다.

경남도와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 내년 5월 4일부터 6월 3일까지 31일간 하동스포츠파크(제1행사장)와 하동야생차박물관(제2행사장) 일대에서 하동세계차엑스포가 열린다고 5일 밝혔다.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茶)!'를 주제로 한 이번 엑스포는 하동 야생차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림으로써 녹차 종주국으로서의 위상과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취지로 기획됐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 주제…6개 전시관·체험행사 다채

평사리 황금들판에 하동세계차엑스포 성공기원 '들녘아트'
평사리 황금들판에 하동세계차엑스포 성공기원 '들녘아트'

[하동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차(茶) 분야 정부 승인 국제행사로 열리는 '2023 하동세계차엑스포'가 개막 6개월을 앞두고 'K-티(tea)' 시대를 열기 위한 행사로 준비된다.

경남도와 하동세계차엑스포조직위원회는 내년 5월 4일부터 6월 3일까지 31일간 하동스포츠파크(제1행사장)와 하동야생차박물관(제2행사장) 일대에서 하동세계차엑스포가 열린다고 5일 밝혔다.

'자연의 향기, 건강한 미래, 차(茶)!'를 주제로 한 이번 엑스포는 하동 야생차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림으로써 녹차 종주국으로서의 위상과 국가 브랜드를 높이는 취지로 기획됐다.

또 하동 녹차가 먹거리뿐만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가소득 향상을 도모하는 다양한 산업으로 나갈 수 있는 방향을 모색한다.

녹차의 '치유력', '인류 행복', '미래 산업' 등 3가지 핵심 가치를 바탕으로 즐기는 축제의 장을 만들고, 각종 공연·체험·이벤트 등 관람객들이 친근하게 녹차에 다가가도록 엑스포를 준비할 계획이다.

먼저 하동 야생차의 과거와 현재, 미래를 보여주는 6개 전시관이 운영된다.

제1행사장에 역사적 문헌에 기록된 하동 야생차의 우수성을 미디어아트 형식으로 소개하는 '차 천년관(주제관)', 녹차의 항바이러스·항노화·항암의 의학적 효능과 내 몸에 맞는 차를 알려주는 '웰니스관'이 설치된다.

우리 차와 문화·세계 차와 문화·차 생활과 예술을 느껴보는 '월드 티 아트관', 차 관련 기업의 다채로운 차 도구와 상품을 전시하고 녹차에 대한 과학적 이해와 함께 바이오산업·화장품·의약품 등 융·복합 산업으로 확장하는 녹차의 미래가치를 선보일 '산업 융·복합관'도 준비한다.

하동야생차박물관이 있는 제2행사장에는 뿌리 깊은 차나무와 지리산 이야기를 볼 수 있는 주제영상관인 '차 영상관', 국내와 세계 차 시음으로 오감을 만족시키는 '차 치유 존'을 운영한다.

엑스포 기간에 모든 세대를 아우르는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행사도 풍성하게 마련된다.

'천년을 이어온 야생차 향기 가득한 자연 속에서 즐기는 힐링 & 익사이팅 엑스포'라는 비전 아래 천년의 숲과 차 시배지에서 펼쳐지는 유익하고 다양한 힐링 프로그램들을 기획 중이다.

금오산에서 내려다보는 남해 다도해와 한려수도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하동플라이웨이 케이블카', 아시아 최장 '하동코리아 집와이어' 등 익스트림 스포츠도 즐길 수 있다.

또 아름다운 10대 다원(茶園)을 연계한 다원·다실(茶室) 투어, 편백자연휴양림 캠핑 등 휴양과 치유를 동시에 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다원에서 힐링을 느끼는 차 키트 대여, 다원 10경 체험 투어, 티 테라피와 족욕 테라피, 차 덖음 체험, 만국의 찻자리 체험, 티 디저트 만들기 대회 등 100여 종의 다양한 차 관련 체험 프로그램과 경관형 야외 콘텐츠도 펼쳐진다.

엑스포조직위는 이번 엑스포에서 관람객 135만명, 생산유발효과 1천892억원, 부가가치 753억원, 취업유발효과 2천363명 등의 효과를 목표하고 있다.

박옥순 엑스포조직위 사무처장은 "빈틈없는 엑스포 준비로 하동이 녹차산업 발전을 주도하는 근원지로 자리매김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하동 녹차 브랜드가 전 국민과 세계인에게 새로운 문화로 자리잡는 K-tea 시대를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