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사천공항 '카 셰어링' 이용하세요…7일부터 서비스

송고시간2022-11-04 13:59

beta

경남도는 오는 7일부터 사천공항에서 '카 셰어링(car sharing)'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이러한 서비스는 사천공항이 서부경남과 수도권을 1시간 만에 연결하는 경남 유일의 지역공항이지만, 접근교통 수단과 공항 내 입점 렌터카 업체가 없어 공항 이용에 불편이 있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경남도는 카 셰어링 서비스 도입으로 서부경남 도민들의 사천공항 접근 편의성이 향상되고, 수도권 관광객 유치로 사천공항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사천공항
사천공항

[사천공항 제공]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경남도는 오는 7일부터 사천공항에서 '카 셰어링(car sharing)'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4일 밝혔다.

카 셰어링은 자동차를 시간 단위로 여러 사람이 나눠 쓸 수 있는 차량공유 서비스다.

이를 위해 한국공항공사는 '쏘카'를 카 셰어링 서비스 업체로 선정하고, 사천공항 여객주차장 내 주차면수 25면을 설치했다.

이러한 서비스는 사천공항이 서부경남과 수도권을 1시간 만에 연결하는 경남 유일의 지역공항이지만, 접근교통 수단과 공항 내 입점 렌터카 업체가 없어 공항 이용에 불편이 있다는 지적에 따른 것이다.

경남도는 카 셰어링 서비스 도입으로 서부경남 도민들의 사천공항 접근 편의성이 향상되고, 수도권 관광객 유치로 사천공항 활성화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사천공항은 현재 진에어, 하이에어 2개 항공사가 취항해 사천-김포, 사천-제주 노선을 운항 중이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