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월 장류 마을기업·농가 가마솥마다 장작불 '활활'

송고시간2022-11-04 10:29

beta

요즘 강원 영월군 장류 마을기업들은 이른 아침부터 가마솥에 장작불을 지피고 있다.

마을기업들의 본격적인 메주 생산 준비 작업 시작과 함께 영월군 9개 읍·면의 영월 장류 생산 농가들도 농번기보다 더욱 바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영월군 관계자는 4일 "유통망 확보의 기본 요소인 전통식품인증을 올해 안에 모두 받을 수 있도록 마을기업별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며 "'장맛은 영월' 슬로건 표기 공용용기 제작·보급, 대형 유통망 발굴 등 영월군 장류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메주 만들기 본격…영월농협 "올해 홈쇼핑 30억 매출 기대"

영월 장류
영월 장류

[영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월=연합뉴스) 배연호 기자 = 요즘 강원 영월군 장류 마을기업들은 이른 아침부터 가마솥에 장작불을 지피고 있다.

겨울철 본격적인 메주 만들기를 위한 준비작업인 콩 삶기다.

이같이 마을기업들의 본격적인 메주 생산 준비 작업 시작과 함께 영월군 9개 읍·면의 영월 장류 생산 농가들도 농번기보다 더욱 바쁜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

겨울철 본격적인 메주 생산을 위한 준비작업이다.

최근 영월 청국장은 구수한 맛으로 명성을 얻고 있다.

구수한 맛은 큰 일교차에서 생산하는 단백질 함량 높은 영월 콩과 전통 방식의 청국장 제조 방식에서 나온다.

영월 장류
영월 장류

[영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월농협은 올해 홈쇼핑 판매를 통해서만 30억원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예상한다.

영월군도 '대한민국 장류 1번지'를 목표로 생산, 가공, 유통, 홍보, 체험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전폭적인 행정지원에 나서고 있다.

영월군 관계자는 4일 "유통망 확보의 기본 요소인 전통식품인증을 올해 안에 모두 받을 수 있도록 마을기업별 컨설팅을 진행하고 있다"며 "'장맛은 영월' 슬로건 표기 공용용기 제작·보급, 대형 유통망 발굴 등 영월군 장류 브랜드 인지도 제고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고 말했다.

by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