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농심, 인천물류센터에 축구장 1.3배 면적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송고시간2022-11-02 09:09

beta

농심[004370]은 인천복합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했다고 2일 밝혔다.

농심의 인천복합물류센터 태양광 발전설비는 태양광모듈 2천66개를 이어붙인 것으로, 면적은 축구장 1.3배 정도다.

농심 관계자는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연간 약 650t(톤) 줄일 수 있게 됐다"며 "매년 소나무 약 4천600그루를 심는 것과 같은 효과"라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농심, 인천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농심, 인천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

[농심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농심[004370]은 인천복합물류센터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했다고 2일 밝혔다.

농심의 인천복합물류센터 태양광 발전설비는 태양광모듈 2천66개를 이어붙인 것으로, 면적은 축구장 1.3배 정도다.

설비에서는 연간 약 1천400메가와트시(MWh)의 전력을 생산해 물류센터 운영에 필요한 전력의 50%를 신재생에너지로 공급한다.

농심 관계자는 "태양광 발전설비 설치로 온실가스 배출량을 연간 약 650t(톤) 줄일 수 있게 됐다"며 "매년 소나무 약 4천600그루를 심는 것과 같은 효과"라고 설명했다.

농심은 2018년부터 생산 설비를 개선해 온실가스 배출을 저감하고 있다. 라면과 스낵 제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열을 회수해 재사용하고 공기압축기와 같은 에너지 소비가 많은 설비를 고효율로 교체하는 등의 방식으로 지난해까지 온실가스 총 4천475t을 줄였다.

농심은 앞으로 전국 사업장에 태양광 설비 설치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