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엔지니어링, 올해 리모델링 누적 수주액 1조원 돌파

송고시간2022-10-25 11:02

beta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해 리모델링 사업에 첫발을 내디딘 지 1년 만에 올해 1조원 이상의 수주 실적을 달성했다고 25일 밝혔다.

이 사업 수주로 올해 리모델링 사업 누적 수주액이 1조2천190억원으로 늘어 1조원을 넘어섰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GS건설과 이촌 한가람 아파트 리모델링 공동 수주

이촌동 한가람 아파트 리모델링 조감도[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촌동 한가람 아파트 리모델링 조감도[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해 리모델링 사업에 첫발을 내디딘 지 1년 만에 올해 1조원 이상의 수주 실적을 달성했다고 25일 밝혔다.

현대엔지니어링은 GS건설[006360] 컨소시엄과 지난 22일 열린 서울 용산구 이촌동 한가람 아파트 총회에서 리모델링 사업 시공사로 선정됐다,

총 공사비 9천913억원 가운데 현대엔지니어링 몫은 3천965억원 규모다.

이 사업 수주로 올해 리모델링 사업 누적 수주액이 1조2천190억원으로 늘어 1조원을 넘어섰다.

현대엔지니어링과 GS건설은 지하 3층, 지상 22층 19개동 2천36가구인 이촌 한가람 아파트를 리모델링해 지하를 6층으로 늘리고, 지상 35층 높이의 별동 1개동을 신축해 2천281가구로 건설할 예정이다.

별동 증축으로 늘어나는 245가구는 일반분양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달 3천27억원 규모의 용인 수지 삼성1차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을 처음으로 단독 수주한 바 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