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SK C&C 사장 "국민께 다시 사과…재발방지 진력"

송고시간2022-10-19 09:52

beta

박성하 SK 주식회사 C&C 사장은 19일 "판교 데이터센터 전력 복구를 100% 완료했다"면서 "화재 발생 이후 거듭 이어진 철야 작업으로 오늘 새벽 5시에 전력 케이블을 개통하면서 안정적인 전력 공급 체계 복구를 완료했다"고 말했다.

박 사장은 공지 메시지를 통해 "그간 불편을 겪으신 국민들께 다시 한번 사과 말씀드린다"면서 "전원공급 상황을 밀착 지원해 추가 불편을 끼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판교 SK C&C 데이터센터 화재 1차 감식
판교 SK C&C 데이터센터 화재 1차 감식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오규진 기자 = 박성하 SK 주식회사 C&C 사장은 19일 "판교 데이터센터 전력 복구를 100% 완료했다"면서 "화재 발생 이후 거듭 이어진 철야 작업으로 오늘 새벽 5시에 전력 케이블을 개통하면서 안정적인 전력 공급 체계 복구를 완료했다"고 말했다.

박 사장은 공지 메시지를 통해 "그간 불편을 겪으신 국민들께 다시 한번 사과 말씀드린다"면서 "전원공급 상황을 밀착 지원해 추가 불편을 끼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유사한 사고가 재발하지 않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5일 오후 3시 19분께 경기 성남시 SK C&C 판교 데이터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해 카카오·네이버 등이 제공하는 서비스에서 접속 장애가 발생했다.

acd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