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남대병원 김명선 교수, 손상 힘줄·인대 관찰 기술 개발

송고시간2022-10-18 16:15

beta

전남대학교병원 정형외과 김명선 교수 논문이 의생명 광학 분야 세계적 권위지인 바이오포토닉스(Journal of Biophotonics) 11월호 표지논문으로 게재된다.

18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김 교수와 부산대 광메카트로닉스 공학과 엄태중 교수는 지난 8월 바이오포토닉스에 '편광 민감 광 결맞음 단층촬영방법(PS-OCT)을 이용한 힘줄 섬유성 구조의 객관적 정량화 평가 방법(Quantification method to objectively evaluate the fibrous structural status of tendons based on polarization-sensitive OCT)'을 주제로 한 논문을 발표했다.

김 교수는 "PS-OCT는 기존 조직학적 검사의 단점을 극복하고 힘줄의 상처 치유 상태에 따른 손상된 섬유의 구조적 변화를 잘 관찰할 수 있다"며 "향후 힘줄과 인대 손상 환자 치료에 새로운 밑거름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세계적 생명광학 학회지 바이오포토닉스 11월호 표지 게재

전남대병원 김명선 교수
전남대병원 김명선 교수

[전남대병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전남대학교병원 정형외과 김명선 교수 논문이 의생명 광학 분야 세계적 권위지인 바이오포토닉스(Journal of Biophotonics) 11월호 표지논문으로 게재된다.

18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김 교수와 부산대 광메카트로닉스 공학과 엄태중 교수는 지난 8월 바이오포토닉스에 '편광 민감 광 결맞음 단층촬영방법(PS-OCT)을 이용한 힘줄 섬유성 구조의 객관적 정량화 평가 방법(Quantification method to objectively evaluate the fibrous structural status of tendons based on polarization-sensitive OCT)'을 주제로 한 논문을 발표했다.

이 연구는 손상된 힘줄을 조직학적인 평가 외에 새롭게 평가할 수 있는 방법을 찾기 위해 이뤄졌다.

전남대 의과대학 핵의학과 이창호 교수와 부산대 엄태중 교수가 함께 수행한 보건복지부 연구과제에서 시작됐다.

김 교수는 "PS-OCT는 기존 조직학적 검사의 단점을 극복하고 힘줄의 상처 치유 상태에 따른 손상된 섬유의 구조적 변화를 잘 관찰할 수 있다"며 "향후 힘줄과 인대 손상 환자 치료에 새로운 밑거름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