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확장현실을 아시나요?"…베일 벗은 'SKT 특수효과 스튜디오'

송고시간2022-10-12 10:00

beta

SK텔레콤[017670]이 국내 버추얼 프로덕션(가상제작) 업체 세 곳과 컨소시엄을 이루고, 미디어 콘텐츠 생태계 확장에 나섰다.

SKT는 12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제2테크노밸리로 기자들을 불러 VFX(시각 특수효과) 기반 미디어 콘텐츠 제작소 '팀(TEAM) 스튜디오'를 처음으로 언론에 공개했다.

SKT는 설립 기획 단계부터 국내 최고 수준의 버추얼 프로덕션 기술과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갖춘 엑스온스튜디오, 미디어엘, 두리번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제작 콘텐츠 특성에 따라 최적화된 환경을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SKT "미디어 콘텐츠 제작 패러다임 선도"…국내 가상제작 업체 세 곳과 컨소시엄

팀 스튜디오
팀 스튜디오

[SK텔레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성남=연합뉴스) 오규진 기자 = SK텔레콤[017670]이 국내 버추얼 프로덕션(가상제작) 업체 세 곳과 컨소시엄을 이루고, 미디어 콘텐츠 생태계 확장에 나섰다.

SKT는 12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 제2테크노밸리로 기자들을 불러 VFX(시각 특수효과) 기반 미디어 콘텐츠 제작소 '팀(TEAM) 스튜디오'를 처음으로 언론에 공개했다.

지난 6월 개관한 팀 스튜디오는 3천50㎡(약 930평) 규모로, '볼륨 스테이지'와 '확장현실(XR) 스테이지' 등 대형 발광다이오드(LED) 월 스테이지 2곳으로 구성됐다.

스튜디오 이름 'TEAM'은 'Tech-driven Entertainment for Asian Movement'의 준말이다. '아시아, 더 나아가 전 세계가 함께 하나가 되어 만들어가는 글로벌 콘텐츠 스튜디오'라는 의미를 담았다.

SKT는 설립 기획 단계부터 국내 최고 수준의 버추얼 프로덕션 기술과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갖춘 엑스온스튜디오, 미디어엘, 두리번과 컨소시엄을 구성하고, 제작 콘텐츠 특성에 따라 최적화된 환경을 구현했다고 설명했다.

엑스온스튜디오는 LED 월 스튜디오 운영 솔루션을 개발했으며, 미디어엘은 영화 '한산', 드라마 '우리들의 블루스'에 8K 초고화질 영상 제작 기술을 적용한 회사다. 두리번은 최대 200명까지 실시간으로 참여할 수 있는 가상공간 솔루션 '아이튜버'를 보유하고 있다.

특히 현지 로케이션 촬영에 나서지 않아도 실제 수준의 그래픽을 실시간으로 연출할 수 있다면서, 배우들의 촬영 몰입도를 높이고 후반 작업에 필요한 시간·비용을 절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SK브로드밴드 자회사 미디어S가 운영하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채널 '채널S',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 웨이브 등이 이곳에서 오리지널 콘텐츠를 사전 제작하고 있다.

앞으로 SKT는 팀 스튜디오에서 유명인 팬 미팅·쇼케이스, 기업 콘퍼런스·웨비나 등 라이브 콘텐츠도 송출할 예정이다.

혼합현실 전문 제작소 '점프스튜디오'를 비롯한 그룹 관계사, 외부 제작사, 정부·지자체 등과도 협력을 이어갈 방침이다.

SKT는 여기에 5세대 이동통신(5G),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등 정보통신기술 인프라를 더해, 지식재산(IP)·VFX·확장현실 기술을 포괄하는 플랫폼을 구축하고, 미디어 콘텐츠 제작 패러다임을 선도한다는 계획이다.

김혁 SKT 미디어지원담당은 "지식재산·콘텐츠를 보유한 기업들과 컨소시엄 협력을 확대하고, 초연결 기반 버추얼 프로덕션 생태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장원익 엑스온스튜디오 대표는 "팀 스튜디오 컨소시엄을 콘텐츠 제작부터 어셋 라이브러리(Asset Library)까지 모든 버추얼 프로덕션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는 컨소시엄으로 키워나가겠다"고 강조했다.

acd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