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 '친일 국방' 비판 이재명에 "친북" "반미 투쟁" 맹폭(종합)

송고시간2022-10-09 18:31

beta

국민의힘은 9일 한미일 동해 합동 훈련을 '극단적 친일 행위'라고 비판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에 대해 맹폭을 가했다.

'반일 몰이' '반미 투쟁'에서부터 '친북'이라는 단어까지 나왔다.

양금희 수석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국민 생명과 한반도 평화를 지키기 위한 국방에 대해서도 반일 감정을 자극해 '죽창가'를 선동하는 이 대표의 발언에 어떤 국민께서도 공감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비대위원장에 당권주자들도 가세…감사원 논란 등에 '안보 카드' 역공?

김기현 "이재명 마음이 곧 김정은 마음"…유승민 "병역미필 초선 李, 공부 좀 하라"

국민의힘
국민의힘

[국민의힘 제공]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국민의힘은 9일 한미일 동해 합동 훈련을 '극단적 친일 행위'라고 비판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에 대해 맹폭을 가했다.

'반일 몰이' '반미 투쟁'에서부터 '친북'이라는 단어까지 나왔다.

유병호 감사원 사무총장의 문자 메시지 논란 등을 고리로 대통령실과 감사원을 정조준한 더불어민주당의 공격에 '안보 카드'를 내세워 역공에 나선 것 아니냐는 해석도 정치권에서 나올 것으로 보인다.

양금희 수석 대변인은 이날 논평에서 "국민 생명과 한반도 평화를 지키기 위한 국방에 대해서도 반일 감정을 자극해 '죽창가'를 선동하는 이 대표의 발언에 어떤 국민께서도 공감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장동혁 원내 대변인도 "이 대표가 철 지난 '친일 몰이'를 하면 할수록 국민들께 자신의 '극단적 무지'만 드러낼 뿐"이라며 "자신의 사법 리스크를 덮기 위해 국익까지 외면하는 '친일 몰이'를 즉각 중단하시기 바란다"고 촉구했다.

정진석 비상대책위원장은 페이스북에 "'친일 국방'은 죽창가의 변주곡이자 반미투쟁으로 가는 전주곡"이라며 "한미일 안보협력의 약한 고리인 일본을 먼저 치고 다음으로 한미동맹을 파탄 내겠다는 속내"라고 비난했다.

정진석 비대위원장
정진석 비대위원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당 차원의 공세에 당권 주자들도 가세했다.

일찌감치 당권 도전을 선언한 김기현 의원은 페이스북에 "반일 몰이로 대북 억지력 강화에 나선 한·미·일 군사훈련의 본질을 훼손하며 적을 이롭게 하는 짓은 딱 '이심정심(이재명의 마음이 곧 김정은의 마음)'"이라고 언급했다.

차기 당권 주자 후보군 중 한 명인 나경원 전 의원도 페이스북에 "친일 몰이를 하다 하다 이제 한미일 연합훈련에도 갖다 붙인다"이라며 "한미일 군사협력을 불편해하는 북한과 똑같은 시각을 가진 이재명의 민주당을 그러니 어찌 친북이라 아니 할 수 있겠는가"라고 되물었다.

유승민 전 의원은 "북한이 핵과 미사일로 연일 대한민국을 위협하는데 이 대표는 국민 생명을 지키는 데는 조금도 관심이 없고 북한 눈치나 보면서 친일 색깔론으로 정쟁을 부추기고 있다"며 "병역미필의 초선의원이 첫 상임위를 국방위로 택했으면 제발 국가안보에 대해 공부 좀 하기 바란다"고 꼬집었다.

탈북민 출신의 태영호 의원은 “이 대표와 민주당의 주장은 반일 프레임으로 한미일 공조에 균열을 내야 한다던 김일성의 '갓끈 전술'을 그대로 따르는 것 같다"며 "'친일 몰이'로 북한을 이롭게 하는 이 대표가 과연 대한민국 공당 대표인지 묻고 싶다"고 지적했다.

앞서 이재명 대표는 지난 7일 한미일의 동해 합동 훈련에 대해 "극단적 친일 행위로 대일 굴욕외교에 이은 극단적 친일 국방이 아니냐는 생각을 할 수밖에 없다"고 비판했다.

질의하는 이재명 대표
질의하는 이재명 대표

(서울=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6일 서울 용산구 합동참모본부에서 열린 국정감사에서 질의하고 있다. 2022.10.6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gee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