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람회 유치 홍보에 한국상품 전시…불가리아 한국국경일 행사

송고시간2022-10-05 04:53

beta

주불가리아 한국대사관은 4일(현지시간) 소피아 그랜드 밀레니엄호텔에서 2022년 국경일 행사를 개최했다.

이호식 주불가리아대사는 "포스트 팬데믹 시대를 맞아 한국과 불가리아 간 교류가 여러 방면에서 확대되기를 희망한다"면서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에 관심과 지지 당부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불가리아 한국 국경일 행사의 케이팝 공연.
불가리아 한국 국경일 행사의 케이팝 공연.

[주불가리아 한국대사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카이로=연합뉴스) 김상훈 특파원 = 주불가리아 한국대사관은 4일(현지시간) 소피아 그랜드 밀레니엄호텔에서 2022년 국경일 행사를 개최했다.

행사에는 니콜라 스토야노프 불가리아 경제 장관과 현지 외교단, 교민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대사관 측은 참석자들에게 한식, 한국 주류, 한복, 전통가옥, 유네스코 문화유산, 케이팝, 국악 등 다양한 한국 문화를 소개했다.

또 이날 행사는 2030년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홍보의 장으로도 활용됐다. 주불가리아 대사가 직접 박람회를 소개하고 홍보 영상을 상영하면서 관심과 지지를 당부했다.

행사장에는 한국기업 홍보관도 마련돼 현지 진출 기업들의 기술력과 신제품을 홍보했다.

불가리아 한국 국경일 행사장에 마련된 한국기업 홍보관.
불가리아 한국 국경일 행사장에 마련된 한국기업 홍보관.

[주불가리아 한국대사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이호식 주불가리아대사는 "포스트 팬데믹 시대를 맞아 한국과 불가리아 간 교류가 여러 방면에서 확대되기를 희망한다"면서 부산 세계박람회 유치 활동에 관심과 지지 당부했다.

meola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