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구미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공장서 불…대응 2단계 진화 중(종합)

송고시간2022-10-04 18:58

beta

경북 구미에 있는 한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 공장에서 큰 불이 나 소방 당국이 진화 중이다.

4일 오후 5시 25분께 구미시 구포동 한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업체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공장에서 불이 났다'는 관계자 신고를 받고 오후 5시 38분께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오후 6시 15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대원 등 진화인력 110여 명과 장비 40여 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구미 플라스틱제품 공장서 화재
구미 플라스틱제품 공장서 화재

[경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미=연합뉴스) 홍창진 기자 = 경북 구미에 있는 한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 공장에서 큰 불이 나 소방 당국이 진화 중이다.

4일 오후 5시 25분께 구미시 구포동 한 휴대전화 유리필름 제조업체 공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소방 당국은 '공장에서 불이 났다'는 관계자 신고를 받고 오후 5시 38분께 대응 1단계를 발령한 데 이어 오후 6시 15분께 대응 2단계를 발령하고 소방대원 등 진화인력 110여 명과 장비 40여 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며, 대응 2단계 때는 인접한 소방서 대여섯 곳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한다.

진화를 돕기 위해 구미소방서 외에 인근 김천, 칠곡, 의성 소방인력이 출동했고 경주 지역 2만ℓ짜리 물탱크가 투입됐다.

소방 당국은 화재 직후 공장에 있던 직원 130여 명이 모두 대피한 것으로 파악했으나 혹여 화재 현장에서 대피하지 못한 인원이 있는지 계속 수색하고 있다.

진화 과정에서 소방대원 3명이 화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소방 당국은 또 공장에 난 불이 인근 건물로 옮겨붙는 것을 막기 위해 방어선을 구축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진화를 마치고 피해 규모와 화재 경위 등을 조사할 예정이다.

realism@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RBDiI1RMz8Q

구미 플라스틱제품 제조공장 화재
구미 플라스틱제품 제조공장 화재

[경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