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인파 깔리며 최소 127명 사망(종합)

송고시간2022-10-02 09:43

beta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에서 1일(현지시간) 밤 열린 축구 경기에서 팬들의 난동으로 최소 127명이 사망했다고 CNN인도네시아 등 현지 언론과 외신들이 2일 보도했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고로 최소 127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말랑 리젠시 당국자는 "인파가 서로 깔리고 질식하면서 사망자가 다수 나왔다"라며 "수백 명은 다쳐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지 언론 "사망자 대부분 호흡곤란 압사…경찰관도 2명 숨져"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에 최소 127명 사망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에 최소 127명 사망

[트위터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자카르타=연합뉴스) 박의래 특파원 =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에서 1일(현지시간) 밤 열린 축구 경기에서 팬들의 난동으로 최소 127명이 사망했다고 CNN인도네시아 등 현지 언론과 외신들이 2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사고는 동부 자바 말랑 리젠시의 칸주루한 구장에서 '아르마 FC'와 '페르세바야 수라바야' 축구팀 간 경기가 끝나고 나서 발생했다.

이날 경기는 아르마가 3대 2로 졌는데, 이에 흥분한 아르마 서포터스 수천명이 경기장 내로 뛰어들었고 상대편 응원단도 이에 대응해 경기장으로 쏟아졌다.

이에 경찰이 최루탄을 쏘며 진압에 나섰으며 이에 놀란 수백명의 인파가 최루탄을 피하려 출구 쪽으로 달려가다 넘어지면서 깔렸다.

현지 경찰은 이번 사고로 최소 127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현장에서 34명이 숨졌고 나머지는 병원에서 치료 도중 사망했다.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인파 깔리며 최소 127명 사망
인도네시아 축구장서 팬들 난동…인파 깔리며 최소 127명 사망

(AP=연합뉴스)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에서 1일(현지시간) 밤 열린 축구 경기에서 팬들의 난동으로 최소 127명이 사망했다.

사망자 가운데 경찰관도 2명 포함됐다.

말랑 리젠시 당국자는 "인파가 서로 깔리고 질식하면서 사망자가 다수 나왔다"라며 "수백 명은 다쳐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고 전했다.

병원에서 치료 중인 부상자 중에서도 계속 사망자가 나오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인도네시아 축구협회는 이번 사고를 이유로 1주일간 리그 경기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압사 사고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의 축구장
압사 사고가 발생한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의 축구장

(AFP=연합뉴스) 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에서 1일(현지시간) 밤 열린 축구 경기에서 팬들의 난동으로 최소 127명이 사망했다. 사진은 사고가 발생한 구장 출입구. 한 차량이 불에 타 전복돼 있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