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만 관중 앞에서 열린 NBA 일본 시범경기…BTS 멤버 슈가 관전

송고시간2022-09-30 22:02

beta

미국프로농구(NBA) 2022-2023시즌 시범경기 개막전이 30일 일본 사이타마에서 열렸다.

이날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 2022-2023 NBA 시범경기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워싱턴 위저즈의 경기는 골든스테이트의 96-87 승리로 끝났다.

이날 경기장에는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인 슈가가 관중석 맨 앞줄에서 경기를 관전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30일 도쿄에서 열린 NBA 시범경기를 관전하는 BTS 슈가
30일 도쿄에서 열린 NBA 시범경기를 관전하는 BTS 슈가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미국프로농구(NBA) 2022-2023시즌 시범경기 개막전이 30일 일본 사이타마에서 열렸다.

이날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에서 열린 2022-2023 NBA 시범경기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와 워싱턴 위저즈의 경기는 골든스테이트의 96-87 승리로 끝났다.

두 팀은 10월 2일 오후 2시 같은 장소에서 일본 시범 경기 2차전을 치른 뒤 미국으로 귀국한다.

일본에서 NBA 시범 경기가 열린 것은 2019년 10월 휴스턴 로키츠와 토론토 랩터스전 이후 이번이 3년 만이다.

경기장에는 2만497명의 관중이 입장해 NBA 시범 경기를 직접 관전했다.

30일 일본 사이타마에서 열린 골든스테이트와 워싱턴의 경기.
30일 일본 사이타마에서 열린 골든스테이트와 워싱턴의 경기.

[AP=연합뉴스]

골든스테이트는 제임스 와이즈먼이 20점, 9리바운드를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

2020년 신인 드래프트 전체 2순위로 골든스테이트에 입단한 와이즈먼은 2021년 4월 무릎 수술을 받고 2021-2022시즌을 통째로 쉬었다.

올해 7월 서머리그를 통해 복귀한 와이즈먼은 시범 경기 개막전에 좋은 활약을 펼쳐 2년 만에 정규리그 출전에 대한 기대감을 키웠다.

워싱턴의 일본인 선수 하치무라 루이는 13점, 9리바운드의 성적을 냈고, 골든스테이트의 간판선수 스테픈 커리는 13분 05초만 뛰고 3점슛 1개 포함해 6점, 3리바운드로 활약했다.

이날 경기장에는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인 슈가가 관중석 맨 앞줄에서 경기를 관전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