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2분기 환율안정 위해 154억달러 순매도…2019년 공개후 '최대'

송고시간2022-09-30 16:23

beta

외환 당국이 지난 2분기(4∼6월) 시장 안정을 위해 외환시장에서 154억900만 달러를 순매도했다고 한국은행이 30일 밝혔다.

154억900만 달러는 한은과 기획재정부가 2019년 3분기부터 분기별로 외환 당국의 달러 총매수와 총매도의 차액을 공개한 이후 최대 순매도 규모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한은 "외환시장 쏠림에 대한 안정조치…외환보유액 부족하지 않아"

2분기 환율안정 위해 154억달러 순매도…2019년 공개후 '최대'
2분기 환율안정 위해 154억달러 순매도…2019년 공개후 '최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신호경 기자 = 외환 당국이 지난 2분기(4∼6월) 시장 안정을 위해 외환시장에서 154억900만 달러를 순매도했다고 한국은행이 30일 밝혔다.

154억900만 달러는 한은과 기획재정부가 2019년 3분기부터 분기별로 외환 당국의 달러 총매수와 총매도의 차액을 공개한 이후 최대 순매도 규모다.

한은 관계자는 "외환 시장의 '결정 기능 존중' 원칙 아래 시장의 쏠림이 발생할 때 안정화 조치를 실시한다는 일관된 입장에 따른 결과"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런 외환시장 안정 조치에 따른 외환보유액 감소에 대해서는 "순대외자산, 경상수지 흑자, 낮은 단기외채 비율 등을 고려할 때 부족하지 않은 수준으로 판단한다"며 "최근 환율 변동성 확대에 대응하는 과정에서 다소의 외환보유액 감소는 불가피한 측면이 있다"고 덧붙였다.

2022년 2분기 외환당국 외환 순거래액
2022년 2분기 외환당국 외환 순거래액

[한국은행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shk99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