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개천절 연휴 제주 관광객 17만4천명 달할 듯…13.2%↑

송고시간2022-09-29 17:09

beta

개천절 연휴 기간 제주에 17만4천명의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29일 제주도관광협회에 따르면 본격적인 연휴가 시작되는 9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나흘간 항공편과 선박을 이용해 제주를 찾는 사람은 17만4천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지난해 같은 기간 15만5천985명보다 13.2% 증가한 수치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개천절 연휴 기간 제주에 17만4천명의 관광객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관광객으로 붐비는 제주공항
관광객으로 붐비는 제주공항

[연합뉴스 자료사진]

29일 제주도관광협회에 따르면 본격적인 연휴가 시작되는 9월 30일부터 10월 3일까지 나흘간 항공편과 선박을 이용해 제주를 찾는 사람은 17만4천명에 이를 것으로 추산된다.

날짜별로 보면 9월 30일 4만7천명, 10월 1일 4만8천명, 10월 2일 4만2천명, 10월 3일 3만7천명 등이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15만5천985명보다 13.2% 증가한 수치다.

전년 대비 국내선 항공기 탑승률과 선박 탑승률이 모두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관광업계는 실외에서의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되는 등 계속해서 코로나19 방역 조치가 완화되면서 가을철 여행심리가 회복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하고 있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