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골든차일드 최보민, 골프채에 안면 골절…"수술·재활치료"

송고시간2022-09-29 16:43

beta

그룹 골든차일드의 최보민이 개인 일정 중 골프채에 맞아 안면부가 골절되는 부상을 당했다고 29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최보민은 지난 28일 개인 스케줄로 골프 연습 중에 타인이 휘두른 골프채에 맞아 얼굴의 광대 부분이 골절됐다.

소속사 측은 "정밀검사 결과 수술과 재활치료가 불가피하다는 진단을 받았다"며 "최보민은 현재 예정된 골든차일드 스케줄 참여가 어려우며 활동 재개 일정은 추후에 안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그룹 골든차일드
그룹 골든차일드

[울림엔터테인먼트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안정훈 기자 = 그룹 골든차일드의 최보민이 개인 일정 중 골프채에 맞아 안면부가 골절되는 부상을 당했다고 29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가 밝혔다.

최보민은 지난 28일 개인 스케줄로 골프 연습 중에 타인이 휘두른 골프채에 맞아 얼굴의 광대 부분이 골절됐다.

소속사 측은 "정밀검사 결과 수술과 재활치료가 불가피하다는 진단을 받았다"며 "최보민은 현재 예정된 골든차일드 스케줄 참여가 어려우며 활동 재개 일정은 추후에 안내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골든차일드는 10인조 보이그룹으로 지난 8월 미니 6집 '아우라'(AURA)로 컴백했다. 지난 3월 멤버 이대열이 입대함에 따라 9인 체제로 활동하고 있다.

hu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