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머니 사정 빠듯한데'…전국 택시요금 줄줄이 인상 움직임

송고시간2022-09-29 11:33

beta

불안정한 국제 정세와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고물가 추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서민의 발인 택시요금마저 꿈틀대고 있다.

전국 지자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고사 위기에 처한 택시업계를 살리기 위해 저마다 운임 인상을 추진하면서 승객들의 주머니 부담이 한층 커질 조짐이다.

29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의회는 전날 택시 기본요금을 올리고 심야할증 탄력요금제를 도입하는 내용의 조정안을 가결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 등 수도권 택시 요금인상 추진, 타지역도 요율 용역 중

내년 기본요금 500∼1천원 올라, 물가상승에 직장인 '이중고'

서울택시 기본요금 4800원으로 인상 추진…기본거리도 단축
서울택시 기본요금 4800원으로 인상 추진…기본거리도 단축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국종합=연합뉴스) 불안정한 국제 정세와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고물가 추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서민의 발인 택시요금마저 꿈틀대고 있다.

전국 지자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 등으로 고사 위기에 처한 택시업계를 살리기 위해 저마다 운임 인상을 추진하면서 승객들의 주머니 부담이 한층 커질 조짐이다.

29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의회는 전날 택시 기본요금을 올리고 심야할증 탄력요금제를 도입하는 내용의 조정안을 가결했다.

조정안에는 내년 2월부터 중형택시 기본요금을 현행 3천800원에서 4천800원으로 1천원 올리는 내용이 담겼다.

또 기본거리는 현행 2㎞에서 1.6㎞로 줄이고, 거리·시간 요금 기준도 조정하도록 했다. 결과적으로 요금 미터기가 오르는 속도가 더 빨라진다.

동시에 현재 자정∼이튿날 오전 4시인 심야할증 시간을 밤 10시로 앞당기고, 승객이 많은 밤 11시∼이튿날 오전 2시에는 할증률은 20%에서 40%로 높이는 '심야할증 탄력요금제'도 도입한다. 이렇게 되면 심야 기본요금은 현행 4천600원에서 5천300원까지 올라간다.

택시요금 인상(CG)
택시요금 인상(CG)

[연합뉴스TV 제공]

요금 인상 움직임은 공동 생활권인 수도권 타 지자체에서도 감지된다.

경기도는 2019년 5월 3천원이던 택시 기본요금을 3천800원으로 인상한 지 3년여 만에 '택시요금 조정 용역'을 준비 중이다.

경기도와 서울시, 인천시는 그간 정책 협의를 통해 동일하거나 비슷한 수준으로 택시요금을 올린 바 있어 서울시와 크게 다르지 않은 수준에서 인상 폭이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나머지 지역의 상황도 이와 다르지 않다.

강원도는 지난 4월 이미 기본요금을 3천300원에서 3천800원으로 올렸고, 충북도는 지난달 택시요금 용역을 진행했다.

당시 용역 설명회에서는 동결과 200원·500원·1천원 인상안이 제시됐는데, 용역사는 200원을 인상하는 것을 적정안으로 내놨다.

광주시는 현재 3천300원인 기본요금을 500원·700원·1천원 올리는 세 가지 용역 결과를 두고 고심 중이며, 전남·제주·대전·울산시 등도 적정 인상 폭을 살펴보기 위한 용역을 추진 중이다.

다만 지난해 택시 기본요금을 3천300원에서 3천800원으로 올린 부산시는 올해는 동결하고, 내년에 추가 인상 여부를 검토하기로 했다.

그러면서 지역화폐인 동백전으로 요금을 낼 수 있는 공공호출 택시 '동백택시' 운영에 들어갔다.

심야택시 탄력요금제 도입
심야택시 탄력요금제 도입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부분의 지자체가 추진하는 요금 인상안은 물가대책심의위원회 등을 거쳐 이르면 내년부터 적용될 전망이다.

가뜩이나 가파른 물가 인상 탓에 부담이 큰 직장인 입장에선 지자체의 잇따른 택시요금 인상 추진이 야속할 따름이다.

전북 전주에 사는 김모(36)씨는 "업무 때문에 자주 서울에 가는데 요금이 더 오르면 급하게 이동할 때도 택시 타기가 부담스러울 것 같다"며 "진짜 내 월급만 빼고는 다 오르는 느낌이어서 사는 게 팍팍하다"고 했다.

(윤보람 우영식 민영규 고성식 이해용 김선경 손상원 김소연 박재천 김근주 홍현기 정경재 기자)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