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 확진돼본 사람일수록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원해"

송고시간2022-09-29 08:00

beta

국민 절반 이상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해도 된다고 생각한다는 내용의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유명순 교수 연구팀은 케이스탯리서치와 함께 지난 22~26일 만 18세 이상 전국 성인 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관련 국민 인식 조사'를 실시해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29일 밝혔다.

설문에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 가능하다"고 보는 사람은 55%, "해제 불가능하다"고 보는 사람은 전체의 41.8%로 나타났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민 55%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가능'"

서울대 유명순 연구팀 인식조사…"젊을수록 마스크 착용 의무에 부정적"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대한 인식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에 대한 인식

[유명순 서울대 교수 연구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현영 기자 = 국민 절반 이상이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해도 된다고 생각한다는 내용의 설문조사 결과가 나왔다.

서울대학교 보건대학원 유명순 교수 연구팀은 케이스탯리서치와 함께 지난 22~26일 만 18세 이상 전국 성인 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관련 국민 인식 조사'를 실시해 이런 결과를 얻었다고 29일 밝혔다.

설문에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 가능하다"고 보는 사람은 55%, "해제 불가능하다"고 보는 사람은 전체의 41.8%로 나타났다. 나머지는 잘 모르겠다는 반응이었다.

해제에 긍정적인 인식은 연령, 코로나19 확진 경험, 건강 상태 등에 따라 다르게 나타났다.

연령이 낮을수록 마스크 의무 해제를 더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20·30대는 64.6%가 해제 가능하다고 봤고, 40·50대는 56.6%, 60세 이상은 49.2%가 마스크 해제가 가능하다고 생각했다.

또 코로나19 확진 경험이 있는 사람들(60.3%)은 없는 사람들(54.3%)보다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를 더 원했다.

스스로 건강 상태를 어떻게 인식하느냐에 따라서도 답변에 차이가 있었다. 자신의 건강 상태가 나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은 38% 정도만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해도 된다고 생각했지만, 건강 상태가 보통(61.7%) 또는 좋음(54.2%)인 경우 과반이 마스크 착용을 하지 않아도 된다고 봤다.

성별·연령별·건강 상태·코로나19 확진 경험에 따른 답변
성별·연령별·건강 상태·코로나19 확진 경험에 따른 답변

[유명순 서울대 교수 연구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연구팀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해제해도 된다는 답변 중 '지금도 부분(단계)적 해제 가능'을 선택한 439명을 대상으로 어떤 장소에서 해제할 수 있다고 보는지 물었다. 64.2%는 식당, 카페 등 다중 이용 시설에서는 단계적 해제가 가능하다고 봤다. 다음은 미취학 영유아 시설(22.8%), 종교 등 단체 활동 시설(18.2%), 학교 학원 등 취학 아동·청소년 시설(17.5%)이 뒤를 따랐다. 병원, 요양기관 등 의료·돌봄 시설(5.7%)이 가장 낮았다.

응답자들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를 고려할 때 코로나19 재유행 등 감염 영향(45.8%)을 가장 많이 생각했다. 다음은 고위험군에 미칠 영향(28.1%)을 고려했고, 어린이 언어·정서 발달 등 미래 세대에 미칠 영향(11%)도 우려했다.

실내 마스크 착용 단계적 완화나 해제가 가능한 경우
실내 마스크 착용 단계적 완화나 해제가 가능한 경우

[유명순 서울대 교수 연구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yun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