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날치밴드 '범 내려온다', 헝가리 사로잡았다 …극장 전석 매진

송고시간2022-09-28 15:28

beta

유튜브 조회 수 5억 회를 넘긴 '범내려온다'의 이날치밴드 첫 헝가리 공연이 관람석 전석 매진이라는 기록을 세우며 성황리에 끝났다.

이 밴드를 초청한 주헝가리한국문화원은 21∼22일(현지시간) 부다페스트에 있는 '헝가리 음악의 집'에서 열린 공연에서 극장 개관 이후 처음으로 500석 전석이 매진됐다고 28일 밝혔다.

안드라쉬 버터 극장장은 "티켓을 판매한 지 일주일 만에 매진됐다. 이날치 음악이 매력적인 건 알고 있었지만, 이 정도로 반응이 뜨거울 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며 "앞으로도 한국 전통음악을 현대적으로 접목한 다양한 아티스트의 음악을 지속해서 소개하고 싶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현지 극장장 "한국 전통음악 현대적으로 접목한 아티스트 계속 소개"

헝가리 극장을 가득 메운 이날치밴드 공연 장면
헝가리 극장을 가득 메운 이날치밴드 공연 장면

[주헝가리한국문화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왕길환 기자 = 유튜브 조회 수 5억 회를 넘긴 '범내려온다'의 이날치밴드 첫 헝가리 공연이 관람석 전석 매진이라는 기록을 세우며 성황리에 끝났다.

이 밴드를 초청한 주헝가리한국문화원은 21∼22일(현지시간) 부다페스트에 있는 '헝가리 음악의 집'에서 열린 공연에서 극장 개관 이후 처음으로 500석 전석이 매진됐다고 28일 밝혔다.

안드라쉬 버터 극장장은 "티켓을 판매한 지 일주일 만에 매진됐다. 이날치 음악이 매력적인 건 알고 있었지만, 이 정도로 반응이 뜨거울 거라고는 생각하지 못했다"며 "앞으로도 한국 전통음악을 현대적으로 접목한 다양한 아티스트의 음악을 지속해서 소개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날치밴드는 이틀 동안 '범 내려온다'를 포함해 첫 번째 앨범인 '수궁가'에 수록된 12곡을 현지 관객에게 소개했다.

주헝가리한국문화원은 '코리안 컬쳐 씬'(Korean Cultural Scene) 프로그램의 두 번째 무대로 이날치밴드를 초청했다.

30일 에르켈 극장에서는 국립심포니 오케스트라 콘서트가, 10월 21∼22일 국립무용극장에서는 안은미 댄스 컴퍼니 공연이 각각 3, 4번째 무대로 마련될 예정이다.

첫 번째 무대는 앞서 13일 리스트음악원에서 경기 시나위 오케스트라가 장식했다.

이날치밴드 공연을 관람하는 헝가리 팬들
이날치밴드 공연을 관람하는 헝가리 팬들

[주헝가리한국문화원 제공]

ghw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