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민주, 한동훈 고소키로…"검수완박 헌재심판서 허위사실 유포"

송고시간2022-09-28 11:51

한동훈 장관, '검수완박법' 권한쟁의심판 공개변론 참석
한동훈 장관, '검수완박법' 권한쟁의심판 공개변론 참석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한동훈 법무부 장관이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헌법재판소에서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박탈)법 권한쟁의심판 사건의 공개변론을 하기 전 물을 마시고 있다. 2022.9.27 [공동취재]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8일 한동훈 법무부 장관을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경찰에 고소하기로 했다.

오영환 원내대변인·전용기 원내대표 비서실장은 이날 오후 한 장관을 허위사실 유포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서울경찰청에 고소할 예정이다.

전날 '검수완박'(검찰 수사권 완전 박탈) 입법 관련 헌법재판소 권한쟁의심판 모두진술에서 한 장관이 허위사실을 유포했다는 것이다.

한 장관은 전날 헌재 대심판정에서 열린 국회 상대 권한쟁의심판 공개 변론에서 "이 법률(검수완박법)은 헌법상 검사의 수사·소추 기능이 정상적으로 작동되기 어렵게 제한해 국민을 위한 기본권 보호 기능을 본질적으로 침해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더불어민주당은) 일부 정치인에 대한 수사를 막으려는 의도만 다급하게 생각한 것이지, 아마 처음부터 국민에게 피해를 주려는 고의적인 의도로 이런 입법을 한 것은 아니었을 것"이라며 "단지 국민 피해와 사법 시스템 부작용에 관심이 없었던 것인데, 국민 입장에선 어쩌면 그게 더 나쁘다"고 주장했다.

js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