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루나로 수십억 손실" 권도형 집 찾아간 BJ 약식기소

송고시간2022-09-27 16:18

루나·테라 권도형 대표 집 찾아간 BJ 경찰 출석
루나·테라 권도형 대표 집 찾아간 BJ 경찰 출석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송정은 기자 = 암호화폐 루나·테라 폭락으로 수십억 원의 손실을 봤다며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의 거주지를 찾아간 인터넷방송 BJ가 약식기소됐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동부지검은 23일 BJ A씨를 벌금 100만원에 약식기소했다.

A씨는 올 5월 권 대표가 거주하는 아파트 공용현관으로 침입해 자택 초인종을 누른 혐의를 받는다.

그는 아프리카TV 코인 전문 방송에서 "루나에 20억을 풀매수했다"며 "권도형 찾아간 것이 맞는다"고 직접 밝힌 바 있다. 권 대표가 공식 사죄하고 보상 계획을 밝혀야 한다고 촉구하기도 했다.

약식기소는 검찰이 정식 재판 대신 서면 심리만으로 벌금이나 과태료를 부과해달라고 법원에 청구하는 절차다. 당사자나 법원이 희망하면 정식 재판도 가능하다.

s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