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베 국장일 일본 각지서 반대 시위…1만5천명 참가 집회도(종합)

송고시간2022-09-27 18:08

beta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의 국장(國葬)이 열린 27일 일본 각지에서 국장 개최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렸다.

같은 시간 일본 국회 앞에선 일본 시민단체 연합인 '아베 전 총리 국장에 반대하는 실행위원회'가 주최한 대규모 반대 집회가 열렸다.

주최 측은 연합뉴스에 이날 집회 참가 인원이 약 1만5천명으로 추산된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국회 앞 대규모 항의 집회…국장 열린 무도관 주변서도 시위

아베 국장일 국회 앞에서 열린 대규모 반대 집회
아베 국장일 국회 앞에서 열린 대규모 반대 집회

(도쿄=연합뉴스) 무라타 사키코 통신원 = 27일 오후 일본 국회 앞에서 일본 시민단체 연합인 '아베 전 총리 국장에 반대하는 실행위원회'가 주최한 대규모 집회가 열렸다. 이날 집회에는 주최 측 추산으로 약 1만5천명의 시민이 참가했다. 2022.9.27 hojun@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의 국장(國葬)이 열린 27일 일본 각지에서 국장 개최에 반대하는 시위가 열렸다.

수도인 도쿄와 나고야, 교토 등지에서 열린 집회 참석자들은 시민에게 조의를 강요하는 국장은 헌법 위반이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베 전 총리 국장은 이날 오후 2시부터 국내외에서 약 4천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쿄 소재 일본무도관에서 시작됐다.

같은 시간 일본 국회 앞에선 일본 시민단체 연합인 '아베 전 총리 국장에 반대하는 실행위원회'가 주최한 대규모 반대 집회가 열렸다.

아베 국장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개최
아베 국장 도쿄 일본무도관에서 개최

(도쿄 교도=연합뉴스)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국장(國葬)이 27일 오후 2시 도쿄 소재 일본무도관에서 열렸다. 아베 전 총리 국장에 약 4천300여명의 국내외 인사가 참석한 모습. 2022.09.27 [재판매 및 DB 금지] hojun@yna.co.kr

주최 측은 "기시다 내각은 여론의 반대에도 아베 전 총리 국장을 강행하고 있다. 자신의 정권 연장을 위해 법적 근거도 없이 조의를 시민에게 강제하는 헌법 위반인 국장의 강행은 용납될 수 없다"며 집회 개최 이유를 설명했다.

주최 측은 연합뉴스에 이날 집회 참가 인원이 약 1만5천명으로 추산된다고 밝혔다. 주최 측이 당초 상정했던 참가 규모(약 5천명)의 3배에 달했다.

한 남성 참가자(22)는 "코로나19와 고물가로 생활이 어려운 가운데 (국장에) 세금을 쓰고 있다. 조의를 표하고 싶은 사람도 있겠지만 굳이 세금을 쓸 필요가 있느냐"며 국장에 반대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일본 국회 앞에서 열린 아베 국장 반대 집회
일본 국회 앞에서 열린 아베 국장 반대 집회

(도쿄=연합뉴스) 무라타 사키코 통신원 = 27일 오후 일본 국회 앞에서 일본 시민단체 연합인 '아베 전 총리 국장에 반대하는 실행위원회'가 주최한 대규모 집회가 열렸다. 이날 집회에는 주최 측 추산으로 약 1만5천명의 시민이 참가했다. 한 여성 참가자가 귀여운 캐릭터가 '국장 반대'라고 외치는 손팻말을 들고 있다. 2022.9.27 hojun@yna.co.kr

한 여성 참가자(20)는 집회 참가 이유에 대해 "반대 의사를 제대로 행동으로 옮기고 싶었다"면서 반대 이유에 대해서는 "만난 적도 없는 사람의 장례식에 내 돈을 쓰지 않았으면 한다"고 말했다.

고령의 여성 참가자(82)는 "아베 전 총리가 추진했던 정책이 모두 싫다. 교육기본법 개악을 비롯해 교육계가 엉망이 됐다"며 집회 참가 이유를 설명했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에는 국장이 열린 일본무도관 인근 공원에서 복수의 시민단체가 결성한 '국장 반대! 아베 전 총리의 죽음을 애도하지 않는다! 공동행동'이 주최한 집회가 열렸다.

약 300명의 참석자는 집회 후 일본무도관 주위를 행진했다.

아베 국장 열린 일본무도관 인근 공원서 반대 집회
아베 국장 열린 일본무도관 인근 공원서 반대 집회

(도쿄 교도=연합뉴스) 27일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국장이 개최된 도쿄 소재 일본무도관 인근 공원에서 일본 시민단체 '국장 반대! 아베 전 총리의 죽음을 애도하지 않는다! 공동행동'이 주최한 국장 반대 집회가 열렸다. 이 집회에는 시민 등 수백 명이 참가했다. 2022.09.27 [재판매 및 DB 금지]

NHK에 따르면 이날 정오 도쿄 히비야공원에서도 일본 시민단체가 주도한 국장 반대 집회가 열렸다. 주최 측에 따르면 이 집회에는 약 2천500명이 참가했다.

참가자들은 집회 후 '국장 반대', '조의 강제를 거부합니다'라고 쓰인 플래카드 등을 들고 도쿄의 대표적인 번화가인 긴자(銀座)로 행진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나고야시 번화가에서도 주최 측 추산 약 400명이 참가한 국장 반대 집회가 열렸다.

교토시에서도 교토시청 앞에 시민 수백 명이 모여 아베 전 총리 국장에 항의했고, 나카타시 중심부에서도 약 150명이 참가하는 국장 반대 시위가 있었다. (취재보조: 무라타 사키코 통신원)

hoju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x2HSo1uwoYE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