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권순우, 정윤성 꺾고 코리아오픈 테니스 단식 16강 진출(종합)

송고시간2022-09-27 21:21

beta

권순우(121위·당진시청)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총상금 123만7천570 달러) 단식 16강에 올랐다.

권순우는 2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단식 1회전에서 정윤성(426위·의정부시청)을 2-1(7-6<7-5> 6-7<3-7> 6-1)로 제압했다.

정윤성과 상대 전적 2승 2패로 균형을 맞춘 권순우는 16강에서 젠슨 브룩스비(46위·미국)를 상대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권순우의 27일 1회전 경기 모습.
권순우의 27일 1회전 경기 모습.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 대회 조직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권순우(121위·당진시청)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총상금 123만7천570 달러) 단식 16강에 올랐다.

권순우는 2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코트에서 열린 대회 이틀째 단식 1회전에서 정윤성(426위·의정부시청)을 2-1(7-6<7-5> 6-7<3-7> 6-1)로 제압했다.

정윤성과 상대 전적 2승 2패로 균형을 맞춘 권순우는 16강에서 젠슨 브룩스비(46위·미국)를 상대한다.

권순우와 브룩스비는 이번이 첫 맞대결이다.

정윤성의 27일 1회전 경기 모습.
정윤성의 27일 1회전 경기 모습.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 대회 조직위원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1997년생 권순우는 1년 후배인 정윤성을 맞아 비교적 고전했다.

서로 서브 게임을 지켜가던 1세트는 결국 타이브레이크에 돌입했고, 5-5 동점에서 정윤성이 서브를 넣을 차례였다.

이때 서브 리턴으로 득점에 성공한 권순우는 이어진 자신의 서브에서 득점을 지켜내 1세트를 따냈다.

2세트에서는 게임스코어 3-3에서 권순우가 정윤성의 서브 게임을 브레이크, 5-3까지 앞서다가 연달아 3게임을 내주고 5-6으로 역전을 허용했다.

타이브레이크에서도 2-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3세트로 끌려 들어간 권순우는 3세트 초반 승기를 잡았다.

먼저 자신의 서브 게임을 지켜냈고, 이어진 정윤성의 서브 게임 때 정윤성의 스매싱 범실과 공이 네트 위를 타고 들어오는 행운 등이 따르면서 브레이크에 성공해 3-0까지 달아났다.

권순우는 지난해 마지막 대회였던 10월 파리바오픈 1회전 탈락부터 최근 ATP 26개 대회 연속 단식 본선 2회전 통과에 실패했다. 예선 또는 본선 1, 2회전에서 졌다는 의미다.

권순우가 29일로 예정된 16강전을 이기면 지난해 9월 아스타나오픈 우승 이후 1년 만에 ATP 대회 단식 본선 3회전에 오른다.

공 받아치는 남지성
공 받아치는 남지성

(서울=연합뉴스) 서대연 기자 = 27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테니스경기장에서 열린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유진투자증권 코리아오픈 단식 32강전 스티브 존슨(116위·미국)과 남지성(544위·세종시청)의 경기. 남지성이 공을 받아치고 있다. 2022.9.27 dwise@yna.co.kr

앞서 열린 경기에서는 남지성(590위·세종시청)이 스티브 존슨(117위·미국)에게 0-2(6-7<3-7> 4-6)로 져 탈락했다.

이로써 올해 코리아오픈 단식 본선에 출전한 한국 선수 4명 가운데 권순우를 제외한 남지성, 정윤성, 홍성찬(471위·세종시청)은 모두 1회전 벽을 넘지 못했다.

권순우는 28일에는 2018년 호주오픈 단식 4강 신화를 썼던 정현과 한 조로 복식 1회전에 출전한다.

정현은 최근 허리 부상으로 2년 만에 복귀전을 치른다.

남지성 역시 송민규(KDB산업은행)와 같은 조로 28일 복식 1회전에 나선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