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산청군, 산림 치유 최적의 장소 '치유의 숲' 30일 개장

송고시간2022-09-27 13:58

beta

경남 산청군은 금서면 동의보감촌 내 '산청 치유의 숲'을 오는 30일 개장해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동의보감촌 최상단에 위치해 산림 치유프로그램을 받기에 최적의 장소로 손꼽힌다.

산청 치유의 숲은 '제22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개막에 맞춰 문을 열어 축제도 즐기고 숲에서 힐링도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인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산청 치유의 숲'
'산청 치유의 숲'

[산청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산청=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산청군은 금서면 동의보감촌 내 '산청 치유의 숲'을 오는 30일 개장해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산청군은 2016년부터 2021년까지 55㏊에 50억원을 들여 산림치유센터와 치유숲길을 갖춘 산청 치유의 숲을 조성했다.

동의보감촌 최상단에 위치해 산림 치유프로그램을 받기에 최적의 장소로 손꼽힌다.

숲 내에 건립된 치유센터는 건강측정실, 치유체험실, 강의실 등이 마련돼 탐방객들의 휴식과 건강 회복을 맡는다.

특히 산청 치유의 숲은 '제22회 산청한방약초축제' 개막에 맞춰 문을 열어 축제도 즐기고 숲에서 힐링도 할 수 있는 일석이조의 효과를 거둘 것으로 보인다.

치유의 숲 관련 프로그램 신청은 산청 치유의 숲 홈페이지(www.sancheong.go.kr/healing/healing.web)에서 사전예약하면 된다.

프로그램 소요 시간은 2시간에서 2시간 30분 정도로 올해까지는 무료다.

산청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지친 몸과 마음을 산청 치유의 숲 치유프로그램을 통해 회복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shch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