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엔지니어링, 용인 삼성1차 리모델링 시공…첫 단독 수주

송고시간2022-09-26 09:05

3천억원 규모…수평증축 리모델링으로 86가구 일반분양

용인 수지 삼성1차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조감도[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용인 수지 삼성1차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조감도[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서미숙 기자 = 현대엔지니어링이 첫 단독 리모델링 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지난 24일 개최된 '용인 수지 삼성1차아파트' 리모델링 시공사 선정 총회에서 최종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수주액은 약 3천27억원 규모다.

수지 삼성1차아파트는 지하 1층, 지상 18층 576가구(6개동) 규모이며 수평증축 리모델링을 통해 지하 2층, 지상 25층 높이의 아파트 662가구로 탈바꿈한다.

리모델링으로 늘어난 86가구는 일반분양된다.

이번 수주는 현대엔지니어링이 지난해 말 도시정비영업실 산하에 있던 리모델링 태스크포스(TF)를 '리모델링영업팀'으로 격상하며 리모델링사업 확장에 나선 뒤 처음 컨소시엄 형태가 아닌 단독으로 따낸 사업이다.

지난해 3월 쌍용건설과 컨소시엄을 이뤄 '광명 철산한신 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을 수주하며 리모델링 사업에 첫발을 내디뎠고 이후 '가락 쌍용1차아파트', '수원 신성신안쌍용진흥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을 컨소시엄 형태로 수주했다.

sm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