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창원 수영장 유충 발견에 시민단체 불안 호소…"신뢰할 수 없어"

송고시간2022-09-23 13:55

beta

경남 창원시 북면 감계복지센터 수영장에서 유충이 발견되자 지역 시민단체가 불안을 호소하며 대응책 마련을 촉구했다.

창원물생명시민연대, 안전한 수돗물과 낙동강 상수원 지키기 창원시민대책위원회는 23일 성명을 내고 "수영장 유충 관련 창원시의 언론 브리핑을 보며 지난 석동정수장 깔따구 유충 사태에서 창원시가 뭘 개선했는지 의문이 든다"고 지적했다.

이어 "석동정수장 사태 이후 발 빠른 정보 전달과 사태 해결을 위한 민관소통을 강조했음에도 해결된 것은 없다"며 "창원시와 창원시장을 더는 신뢰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경남 창원시청
경남 창원시청

[연합뉴스TV 제공]

(창원=연합뉴스) 한지은 기자 = 경남 창원시 북면 감계복지센터 수영장에서 유충이 발견되자 지역 시민단체가 불안을 호소하며 대응책 마련을 촉구했다.

창원물생명시민연대, 안전한 수돗물과 낙동강 상수원 지키기 창원시민대책위원회는 23일 성명을 내고 "수영장 유충 관련 창원시의 언론 브리핑을 보며 지난 석동정수장 깔따구 유충 사태에서 창원시가 뭘 개선했는지 의문이 든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감계복지센터 수영장에서 깔따구 유충 25마리가 발견된 사실이 시민에게 알려진 것은 사건 발생 이틀 후"라며 "석동정수장 수돗물 유충 사태와 판박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석동정수장 사태 이후 발 빠른 정보 전달과 사태 해결을 위한 민관소통을 강조했음에도 해결된 것은 없다"며 "창원시와 창원시장을 더는 신뢰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들 단체는 유충 사태 대응을 위한 민관합동조사단을 즉각 구성하고, 민관환경협의체를 소집해 상시적인 활동을 위한 제도적 방안을 마련하라고 제시했다.

contact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