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분기 D램 가격 13∼18% 떨어진다"…하락 폭 더 가팔라질 듯

송고시간2022-09-23 06:03

beta

메모리 반도체 D램 가격이 올해 4분기에 3분기 대비 최대 18% 하락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인플레이션에 따른 수요 위축과 과잉 재고가 맞물려 3분기보다 하락 폭이 가팔라질 전망이다.

23일 대만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는 "메모리 수요의 현저한 감소로 공급망 재고 압력이 더 커졌다"며 "4분기 D램 가격이 13∼18% 떨어질 것"이라고 관측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트렌드포스 4분기 D램 가격 전망…수요위축에 과잉재고 맞물려

반도체 수출 (CG)
반도체 수출 (CG)

※기사와 직접적인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메모리 반도체 D램 가격이 올해 4분기에 3분기 대비 최대 18% 하락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인플레이션에 따른 수요 위축과 과잉 재고가 맞물려 3분기보다 하락 폭이 가팔라질 전망이다.

23일 대만 시장조사업체 트렌드포스는 "메모리 수요의 현저한 감소로 공급망 재고 압력이 더 커졌다"며 "4분기 D램 가격이 13∼18% 떨어질 것"이라고 관측했다.

트렌드포스가 추정한 3분기 D램 가격 하락 폭은 10∼15%로, 4분기에는 3분기보다 더 큰 폭으로 가격이 하락할 전망이다.

3∼4분기 D램 가격 전망
3∼4분기 D램 가격 전망

[트렌드포스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트렌드포스는 "인플레이션 압력으로 인해 성수기 수요가 위축됐다"며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D램 공급업체의 전략에는 변함이 없다"고 분석했다.

종류별로 보면 PC용 D램의 가격은 4분기에 3분기보다 10∼15%가량 하락할 전망이다.

서버용 D램 가격도 4분기에 13∼18%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모바일 D램과 그래픽 D램의 4분기 가격 하락 폭은 각각 13∼18%, 10∼15%로 예측됐다.

소비자 D램 가격은 4분기에 10∼15% 하락할 전망이다.

실제로 수요가 줄고 재고는 쌓이면서 가격도 하락하고 있다.

트렌드포스에 따르면 8월 한 달간 PC용 D램 범용제품의 고정거래 가격은 전달 대비 1.04% 하락했다. 7월에는 전달 대비 무려 14.03% 급락했다.

kih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