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 충남북·대전·세종 예산정책협의…쌀값 등 현안 논의

송고시간2022-09-23 06:00

beta

더불어민주당은 23일 오후 국회에서 충남·충북 예산정책협의회와 대전·세종 예산정책협의회를 연다.

민주당은 쌀값 안정화를 위한 양곡관리법 통과를 촉구하고 지역 현안을 위한 예산 지원을 약속할 전망이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예산 정책협의회 참석하는 이재명·서은숙
예산 정책협의회 참석하는 이재명·서은숙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정윤주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3일 오후 국회에서 충남·충북 예산정책협의회와 대전·세종 예산정책협의회를 연다.

협의회엔 이재명 대표와 박홍근 원내대표, 조정식 사무총장, 김성환 정책위의장 등이 참석한다.

충남·충북 예산정책협의회에는 천안갑 지역위원장인 문진석 의원, 아산을 지역위원장인 강훈식 의원, 당진시 지역위원장인 어기구 의원, 논산시계룡시금산군 지역위원장인 김종민 의원, 충북도당위원장인 임호선 의원, 청주시청원구 지역위원장인 변재일 의원, 청주시흥덕구 지역위원장인 도종환 의원 등이 참여한다.

대전·세종 예산정책협의회에는 대전시당위원장인 황운하 의원, 대전 유성구을 지역위원장인 이상민 의원, 대전 서구갑 지역위원장 박병석 의원, 세종시당위원장 홍성국 의원, 세종시을 지역위원장 강준현 의원 등이 함께한다.

민주당은 쌀값 안정화를 위한 양곡관리법 통과를 촉구하고 지역 현안을 위한 예산 지원을 약속할 전망이다.

jung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