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깊어가는 가을 순창 섬진강변에서 영화제 열린다

송고시간2022-09-22 15:32

beta

섬진강을 품고 있는 전북 순창에서 제1회 '섬진강영화제'가 10월 21일부터 사흘간 열린다.

22일 순창군에 따르면 전날 군민과 영화인 등으로 구성된 섬진강영화제 조직위원회가 창립총회를 열고 발족했다.

백학기 위원장은 "섬진강과 순창장군목 일대는 '복수는 나의 것'을 연출한 박찬욱 감독 등 국내 감독들이 자주 찾는 영화 촬영 명소"라며 "섬진강영화제를 통해 순창의 영화문화 콘텐츠를 육성하고 군민의 문화 욕구를 충족하겠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섬진강 영화제 조직위 창립총회
섬진강 영화제 조직위 창립총회

[순창군 제공]

(순창=연합뉴스) 최영수 기자 = 섬진강을 품고 있는 전북 순창에서 제1회 '섬진강영화제'가 10월 21일부터 사흘간 열린다.

22일 순창군에 따르면 전날 군민과 영화인 등으로 구성된 섬진강영화제 조직위원회가 창립총회를 열고 발족했다.

조직위원회는 영화감독과 시인으로 활동 중인 백학기 씨를 초대 위원장으로 선출하고 영화제 일정과 장소 등을 확정했다.

섬진강영화제는 순창향토회관 야외무대에서 개·폐막식, 영화 상영, 영화 토크쇼, 영화 음악(OST) 라이브 공연 등으로 꾸민다.

백학기 위원장은 "섬진강과 순창장군목 일대는 '복수는 나의 것'을 연출한 박찬욱 감독 등 국내 감독들이 자주 찾는 영화 촬영 명소"라며 "섬진강영화제를 통해 순창의 영화문화 콘텐츠를 육성하고 군민의 문화 욕구를 충족하겠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섬진강영화제가 지역 관광자원과 연계해 영화 마케팅 효과를 창출하고 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k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