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비트코인, 연준의 3연속 자이언트스텝에 1만8천달러대로 하락

송고시간2022-09-22 06:21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모형 이미지
비트코인 등 가상화폐 모형 이미지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3연속 자이언트 스텝에 비트코인 가격이 1만8천 달러대로 떨어졌다.

22일(현지시간) 가상화폐 정보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미국 동부 시간 기준 오후 5시 13분 현재 비트코인 가격은 24시간 전과 비교해 1.14% 하락한 1만8천754.15달러에 거래됐다.

시가총액 2위 코인 이더리움은 4.47% 하락한 1천283.68달러를 기록했다.

앞서 연준은 이날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3연속 자이언트 스텝(한 번에 0.75%포인트 금리 인상)을 밟았다. 이로써 미국의 기준금리는 금융위기 당시인 2008년 1월 이후 가장 높은 3.00~3.25%로 인상됐다.

이에 따라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 모두 1.7%대 하락률을 보이며 장을 마쳤고 가상화폐 시장에도 충격파가 전해졌다.

블룸버그 통신은 비트코인 가격이 이번 주 초 3개월 만에 최저치 수준으로 밀려났고, 연준의 금리 인상으로 약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가상화폐 전문 매체 코인데스크는 금리 인상으로 비트코인 시장에 대한 역풍이 더욱 거세지고 있다고 진단했다.

가상화폐 헤지펀드 비트불캐피털의 조 디파스퀘일 매니저는 "연준이 매파적 태도를 유지한다면 시장은 저점을 테스트할 가능성이 있다"며 인플레이션 지표가 개선되기 전까지 약세장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