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톈안먼 탱크 아이스크림'에 사라졌던 中 최고 쇼호스트 복귀

송고시간2022-09-21 12:13

beta

중국 톈안먼 민주화 시위 33주년을 하루 앞둔 지난 6월 3일 라이브 커머스 도중 탱크 모양 아이스크림을 선보였다가 갑자기 사라졌던 중국 최고 인기 쇼호스트가 석 달 만에 방송을 재개했다.

'립스틱 킹', '립스틱 오빠'로 불리는 중국 최고 인터넷 쇼핑 진행자 리자치가 지난 20일 알리바바 쇼핑 생방송 플랫폼 타오바오를 통해 석 달 만에 라이브 커머스를 진행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1일 전했다.

그는 6월 3일 밤 한 아이스크림 브랜드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하던 중 대포와 바퀴를 연상시키는 초콜릿 막대와 쿠키를 붙인 이른바 '탱크' 아이스크림을 선보였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영국 BBC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중국 '립스틱 오빠' 리자치가 톈안먼 민주화시위 33주년을 앞둔 지난 6월 3일 라이브 커머스 도중 탱크 모양 아이스크림을 선보이는 모습.

[영국 BBC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중국 '립스틱 오빠' 리자치가 톈안먼 민주화시위 33주년을 앞둔 지난 6월 3일 라이브 커머스 도중 탱크 모양 아이스크림을 선보이는 모습.

(홍콩=연합뉴스) 윤고은 특파원 = 중국 톈안먼 민주화 시위 33주년을 하루 앞둔 지난 6월 3일 라이브 커머스 도중 탱크 모양 아이스크림을 선보였다가 갑자기 사라졌던 중국 최고 인기 쇼호스트가 석 달 만에 방송을 재개했다.

'립스틱 킹', '립스틱 오빠'로 불리는 중국 최고 인터넷 쇼핑 진행자 리자치가 지난 20일 알리바바 쇼핑 생방송 플랫폼 타오바오를 통해 석 달 만에 라이브 커머스를 진행했다고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21일 전했다.

전날 오후 7시30분 약 10만명이던 접속자 수는 1시간 뒤 2천500만명으로 불어났고 오후 9시께는 5천만명으로 폭증했다.

그가 이날 소개한 제품들 대부분이 완판됐고, 그의 복귀는 웨이보와 위챗에서 곧바로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리자치는 립스틱을 비롯한 각종 화장품을 엄청나게 팔아 '립스틱 오빠'라는 애칭을 얻었다.

그는 지난해 당국의 세무조사에서 살아남았지만, 탱크 모양 아이스크림을 선보였다가 갑자기 방송이 중단된 후 석 달간 모습을 드러내지 않았다.

그는 6월 3일 밤 한 아이스크림 브랜드 라이브 커머스 방송을 하던 중 대포와 바퀴를 연상시키는 초콜릿 막대와 쿠키를 붙인 이른바 '탱크' 아이스크림을 선보였다.

그러자 방송은 갑자기 중단됐고, 리자치는 웨이보를 통해 기술적 문제로 방송이 중단됐다고 밝혔다.

그러나 그는 이후에도 예정됐던 라이브 방송을 진행하지 않았다.

중국에서는 톈안먼 민주화 시위를 언급하는 게 금기이며, 매년 해당 기념일이 다가오면 당국의 검열이 강화된다. 당시 탱크를 온몸으로 가로막은 청년의 모습이 외신을 통해 전 세계에 알려지면서 중국 민주화 운동의 상징이 됐다.

한편, 리자치와 함께 중국 3대 쇼호스트로 꼽혔던 웨이야(황웨이)와 쉐리(주전후이)는 지난해 말 거액의 탈세가 적발된 이후 대중의 시야에서 사라졌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