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조규성, 부상으로 벤투호 소집 해제…조영욱 추가 발탁(종합)

송고시간2022-09-21 17:50

beta

부상으로 9월 A매치 2연전에 나설 수 없게 된 축구 국가대표팀의 공격수 조규성(전북)이 대표팀에서 소집 해제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오후 "조규성이 소속팀으로 복귀해 치료와 재활을 병행하는 게 낫다고 판단, 오늘 소집 해제됐다"고 전했다.

협회는 이날 오전 "조규성이 왼쪽 허벅지 근육 부상으로 휴식과 치료가 필요하며, 경기 출전 시 부상 악화 등의 우려가 있어서 조영욱(서울)을 추가 발탁했다"고 밝혔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A매치 2연전 출전 불가…소속팀서 치료·재활하기로

19일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하는 조규성
19일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NFC)에서 훈련하는 조규성

[대한축구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이의진 기자 = 부상으로 9월 A매치 2연전에 나설 수 없게 된 축구 국가대표팀의 공격수 조규성(전북)이 대표팀에서 소집 해제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오후 "조규성이 소속팀으로 복귀해 치료와 재활을 병행하는 게 낫다고 판단, 오늘 소집 해제됐다"고 전했다.

앞서 협회는 이날 오전 "조규성이 왼쪽 허벅지 근육 부상으로 휴식과 치료가 필요하며, 경기 출전 시 부상 악화 등의 우려가 있어서 조영욱(서울)을 추가 발탁했다"고 밝혔다.

이어 협회는 "조규성은 구단과 논의 후 대표팀에 남아 치료와 회복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했으나 결국 소속팀으로 조기 복귀하게 됐다.

A매치 15경기에서 4골을 넣고 이번 시즌 K리그1에서 14골을 터뜨린 조규성은 23일 코스타리카(고양종합운동장), 27일 카메룬(서울월드컵경기장)과의 평가전을 앞두고 19일 파주 국가대표 트레이닝센터(NFC)에 입소했고, 20일엔 재활 및 회복 훈련을 소화한 바 있다.

추가 발탁된 조영욱은 7월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에 이어 파울루 벤투 감독의 부름을 받았다. A매치 4경기에 출전했고, 데뷔전인 1월 몰도바와의 평가전에서 1골을 기록 중이다.

songa@yna.co.kr, pual0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