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오늘 엘리자베스 여왕 장례식…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국장으로

송고시간2022-09-19 06:00

beta

지난 70년간 영국 군주로 재임했던 고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장례식이 19일(현지시간) 오전 11시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국장으로 거행된다.

지난 14일 오후부터 런던 웨스트민스터 홀에서 시작된 일반인 참배는 이날 오전 6시30분에 종료되고 여왕의 관은 웨스트민스터 사원으로 운구된다.

장례식은 웨스트민스터 사원 사제가 집전하고 캔터베리 대주교의 설교, 리즈 트러스 영국 총리의 봉독으로 진행된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윤석열 대통령 등 각국 정상·왕족 500명 등 2천명 참석

70여년 해로하다 지난해 먼저 세상 떠난 남편 필립공 곁에 영면

고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고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로이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지난 70년간 영국 군주로 재임했던 고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장례식이 19일(현지시간) 오전 11시 런던 웨스트민스터 사원에서 국장으로 거행된다.

장례식에는 윤석열 대통령을 비롯해 미국 등 세계 주요국 정상과 왕족 등 500명과 영국 전·현직 총리 등을 포함해 약 2천명이 참석한다. 장례 행렬을 보려는 인파는 100만명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도 나온다.

지난 14일 오후부터 런던 웨스트민스터 홀에서 시작된 일반인 참배는 이날 오전 6시30분에 종료되고 여왕의 관은 웨스트민스터 사원으로 운구된다.

여왕 서거와 동시에 자동으로 왕위를 계승한 74세 큰아들 찰스 3세 국왕 등이 운구 행렬을 따라 걸어서 장례식장으로 이동한다.

장례식은 웨스트민스터 사원 사제가 집전하고 캔터베리 대주교의 설교, 리즈 트러스 영국 총리의 봉독으로 진행된다. 오전 11시 55분 전국이 2분간 묵념하고 백파이프의 국가 연주로 절차가 마무리된다.

영국 여왕 장례식 치러질 웨스트민스터 사원
영국 여왕 장례식 치러질 웨스트민스터 사원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19일(현지시간)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장례식이 치러질 웨스트민스터 사원 앞에서 경찰이 일찌감치 일반인 통행을 통제하고 있다. 2022.9.19 merciel@yna.co.kr

행사 후 포차에 실린 여왕의 관이 버킹엄궁을 지나 하이드파크 코너에 있는 웰링턴 아치까지 천천히 이동하며 런던의 대중에게 작별을 고한다. 장례 행렬에는 기마대와 군악대 등이 포함됐으며 찰스 3세 등 왕실 일가는 걸어서 따라간다. 이때 빅벤은 1분마다 종을 울린다.

오후 1시에 여왕의 관은 운구차로 윈저성까지 이동하고 오후 3시부터는 윈저성 앞에 넓은 잔디밭 사이로 길게 뻗은 5㎞ 롱 워크에서 장례 행렬이 다시 움직인다.

오후 4시부터는 윈저성 내 성 조지 예배당에서 다시 약 8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장사를 위한 소규모 예식이 치러진다.

여왕은 이때 백파이프 연주를 해달라고 개인적으로 요청했다고 버킹엄궁은 밝혔다.

오후 7시30분 왕실 일가들이 모인 가운데 여왕은 70여년 해로하고 작년 4월에 먼저 세상을 뜬 남편 필립공 옆에 묻힌다.

여왕의 장례식은 사전에 마련된 정부 계획인 '런던 브리지 작전'에 따르면 10일 후에 치러져야 하지만 저녁에 서거가 알려진 점을 고려해 11일 후인 19일로 결정됐다. 영국 정부는 이날을 휴일로 선포해서 대다수 학교와 사업체들이 문을 닫는다

.

[그래픽]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장례식 절차
[그래픽]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 장례식 절차

(서울=연합뉴스) 김영은 기자 = 0eun@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영국 여왕의 장례 행렬 기다리는 추모객들
영국 여왕의 장례 행렬 기다리는 추모객들

(에든버러=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관이 9월 12일(현지시간) 스코틀랜드 에든버러 여왕 거처 홀리루드 궁전에서 성 자일스 대성당으로 운구된 뒤 대중에 공개됐다. 추모객들이 로열마일에서 장례 행렬을 기다리고 있다. 2022.9.19 merciel@yna.co.kr

merciel@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I4bCqNBReqs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