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싱가포르 경찰 "테라 권도형, 현재 싱가포르에 없어"

송고시간2022-09-18 03:17

행방 묘연…韓검찰, 최근 체포영장·여권 무효화 요청

'테라' 권도형 어디에?…싱가포르서 자취 찾기 어려워 (CG)
'테라' 권도형 어디에?…싱가포르서 자취 찾기 어려워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빛나 기자 =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체포영장이 발부된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가 당초 알려진 것과 달리 싱가포르 체류 중이 아니라고 현지 경찰이 밝혔다.

싱가포르 경찰은 17일(현지시간) 권 대표 소재에 대해 "현재 싱가포르에 없다"고 밝혔다고 로이터, AFP통신 등 외신이 보도했다.

이어 싱가포르 결찰은 "국내법과 국제적 의무 범위 내에서 한국 경찰청을 도울 것"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권 대표의 출입국 기록 등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 않았다.

루나·테라 개발자인 권 대표는 해당 코인 가격이 폭락하자 투자자들로부터 사기 등의 혐의로 지난 5월 피소됐다.

이후 넉 달여간 수사를 벌인 한국 검찰은 최근 자본시장법 위반 혐의로 권 대표를 비롯해 창립 멤버인 니콜라스 플라티아스, 테라폼랩스 관계사인 차이코퍼레이션 한모 대표 등 관계자 6명에 대한 체포영장을 발부받았다.

권 대표가 당초 싱가포르에 체류 중인 것으로 알려진 만큼, 체포영장을 토대로 신병 확보를 위한 인터폴 적색수배 등을 거칠 것으로 전망됐다.

검찰은 이와 함께 권 대표에 대한 여권 무효화 조처를 외교부에 요청한 상태다. 외교부가 여권 무효화를 결정하면 14일 이내에 귀국해야 한다.

sh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