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케냐 항공 기내서 승객 또 숨져…"3주 남짓 새 3번째 사망자"

송고시간2022-09-15 22:49

beta

케냐 항공(KQ) 여객기에서 탑승객이사망하는 사건이 잇따랐다.

KQ는 성명에서 "비행기가 아직 이륙하지 않은 상태에서 남성 승객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고 현지 일간 데일리네이션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달 2일 수도 나이로비에서 미국 뉴욕으로 향하던 KQ 002편 기내에서는 익명의 승객이 원인 모를 이유로 숨졌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나이로비=연합뉴스) 우만권 통신원 = 케냐 항공(KQ) 여객기에서 탑승객이사망하는 사건이 잇따랐다.

KQ는 성명에서 "비행기가 아직 이륙하지 않은 상태에서 남성 승객이 사망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고 현지 일간 데일리네이션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중서부 바링고 카운티의 부지사 찰스 킵응옥은 전날 비행기가 이륙하기 수 분 전 호흡 곤란을 호소하다 숨졌다. 동행한 한 의사가 그를 살리려 노력했지만 무위에 그쳤다.

앞서 이달 2일 수도 나이로비에서 미국 뉴욕으로 향하던 KQ 002편 기내에서는 익명의 승객이 원인 모를 이유로 숨졌다.

또, 지난달 22일에는 뉴욕에서 나이로비로 향하던 KQ 003편에 탑승한 66세 남성이 호흡 곤란으로 사망했다.

공항에 나와 시신을 인수한 가족 대변인은 그가 당뇨병 병력이 있었다고 말했다.

케냐 항공(KQ) 소속 보잉 737-800 여객기
케냐 항공(KQ) 소속 보잉 737-800 여객기

[EPA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airtech-ken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