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범계 "어떻게 국회 들어왔나" 조정훈 "특검, 무서운 집단주의"(종합)

송고시간2022-09-14 16:47

민주, 비례위성정당 출신 캐스팅보트 조정훈 압박 강화

발언하는 박범계
발언하는 박범계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윤석열정권정치탄압대책위원장인 박범계 의원이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추석민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9.12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한주홍 정수연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은 14일 시대전환 조정훈 의원이 민주당이 추진하고 있는 '김건희 특검'에 반대하는 것과 관련해 "본인의 앞으로 의정활동에 도움이 될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민주당 윤석열 정권 정치탄압대책위원장을 맡은 박 의원은 이날 KBS 라디오에 나와 "조 의원이 어떻게 해서 국회에 들어오게 됐는지 한 번 되돌아봤으면 좋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조 의원은 지난 21대 총선에서 민주당의 비례 위성정당이었던 더불어시민당 소속으로 비례대표에 당선됐다. 더불어시민당은 총선 이후 민주당과 합당했다.

'김건희 특검법'을 법제사법위원회에서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추진할 경우 '캐스팅보터'가 될 수 있는 조 의원이 특검에 거듭 반대한다는 의견을 밝히자 조 의원에 대한 압박 수위를 높이는 차원으로 풀이된다.

박 의원은 "(조 의원이) 왜 그런 판단을 하게 됐는지 이해가 안 된다"며 "국민께서 공감하고, 국민께서 분노의 임계점을 지나면 자연스레 특검법은 안 할 수가 없다"고 밝혔다.

전용기 의원도 페이스북에 조 의원을 향해 "부끄럽지 않은가. 김건희 여사 관련 의혹은 그저 '퉁칠' 수는 없는 것들로, 수사기관은 살아있는 권력 앞에서 고개만 조아리고 있다"고 썼다.

조정훈 의원은 김건희 특검 반대 의사를 재차 밝혔다.

조 의원은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민주당) 169명이 특검법에 대해 순식간에 동의했다는 것 자체가 무서운 집단주의의 발현이라고 생각한다. 저는 170번째의 집단주의 일원이 되는 것에 절대 동의할 수 없다"고 말했다.

박 의원의 발언을 두고는 "그런 투, 그런 식의 발언들이 민주당을 인기 없게 만드는 핵심 비결"이라며 "제가 말을 하지 않고 있다고, 그것에 대한 뜻이 없다는 것은 아니다"고 비판했다.

질문하는 조정훈 의원
질문하는 조정훈 의원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29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오석준 대법관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조정훈 의원이 질문하고 있다. 2022.8.29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ju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