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尹대통령, 에미상 수상 황동혁·이정재에 축전…"온국민과 축하"

송고시간2022-09-13 14:35

beta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오징어게임'으로 에미상 감독상을 받은 황동혁 감독과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이정재 씨에게 각각 "온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며 축전을 보냈다.

윤 대통령은 황 감독에게 "이번 수상은 지난 2011년 '도가니', 2014년 '수상한 그녀', 2017년 '남한산성'을 통해 장르를 넘나들며 쌓인 감독님의 치열한 노력과 재능이 꽃피운 결과"라고 말했다.

이 씨에게는 "데뷔 30주년을 맞는 올해, 세계인의 더 큰 사랑과 관심을 받게 돼 더욱 뜻깊다"며 "이번 수상은 그동안 '도둑들', '신세계', '관상', '헌트' 등의 영화와 '모래시계', '보좌관' 등의 드라마를 통해 이 배우님이 쌓아온 탁월한 연기력이 꽃피운 결과"라고 말했다.

요약 정보 인공지능이 자동으로 줄인 '세 줄 요약' 기술을 사용합니다. 전체 내용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기사 본문과 함께 읽어야 합니다. 제공 = 연합뉴스&줌인터넷®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은 13일 '오징어게임'으로 에미상 감독상을 받은 황동혁 감독과 남우주연상을 받은 배우 이정재 씨에게 각각 "온 국민과 함께 축하한다"며 축전을 보냈다.

윤 대통령은 황 감독에게 "이번 수상은 지난 2011년 '도가니', 2014년 '수상한 그녀', 2017년 '남한산성'을 통해 장르를 넘나들며 쌓인 감독님의 치열한 노력과 재능이 꽃피운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불평등과 기회의 상실이라는 현대사회의 난제에 대한 치밀한 접근과 통찰이 세계인의 큰 공감을 얻었다"며 "멋진 작품을 탄생시킨 황 감독님과 배우, 제작진 여러분의 노고에 아낌없는 박수를 보낸다"고 했다.

이 씨에게는 "데뷔 30주년을 맞는 올해, 세계인의 더 큰 사랑과 관심을 받게 돼 더욱 뜻깊다"며 "이번 수상은 그동안 '도둑들', '신세계', '관상', '헌트' 등의 영화와 '모래시계', '보좌관' 등의 드라마를 통해 이 배우님이 쌓아온 탁월한 연기력이 꽃피운 결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 배우님의 뛰어난 연기가 캐릭터와 보는 이의 마음을 하나로 만들었다"며 "앞으로도 세계에 감동을 주는 좋은 작품으로 활발하게 활동해주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자료사진]

hanjh@yna.co.kr

'오징어게임' 에미상 감독상·남우주연상…비영어권 최초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bvGD-pwYIKw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