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김 "北, 핵실험 준비 중…도발 대응도 준비"(종합)

송고시간2022-09-07 15:43

도쿄서 열린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 회담 모두발언

"北과 대화 위해 노력…조건 없이 만날 준비 돼 있다"

한미일 북핵수석대표서 발언하는 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한미일 북핵수석대표서 발언하는 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성 김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가 7일 도쿄 일본 외무성에서 열린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 협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9.7 sungjinpark@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가 7일 일본 도쿄에서 북한 비핵화 문제와 한반도 정세에 대해 논의했다.

성 김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는 이날 오후 일본 외무성에서 열린 회담 모두발언에서 올해 들어 북한이 31발의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사실을 언급하고 "이런 행동은 지역의 안정을 위협하고 군사적 긴장을 높이며, 모든 나라의 안전을 위험하게 한다"고 비판했다.

그는 또 "미국은 북한이 2017년(6차 핵실험) 이후 처음인 7차 핵실험을 준비해왔다고 평가하고 있다"며 "핵실험은 지역 및 국제사회의 평화와 안전을 위협하고 세계 비확산 체제를 악화시킨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일본, 한국과 긴밀히 협력하면서 모든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며 "군사적 태세에 대한 조정과 북한의 도발에 대한 대응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우리의 목표는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라며 "북한과의 대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전제조건 없이 만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이날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 회담에는 성 김 대표와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참석했다.

악수하는 한미일 북핵수석대표
악수하는 한미일 북핵수석대표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김건(오른쪽)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성 김(왼쪽) 미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후나코시 다케히로(가운데)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7일 도쿄 외무성에서 한미일 3국 북핵 수석대표 협의를 시작하기 전 악수하고 있다. 한미일 3국 북핵 수석대표가 대면 협의를 하는 것은 지난 7월 8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3국 외교장관 회담 사전조율차 만난 뒤 약 두 달 만이다. 2022.9.7 sungjinpark@yna.co.kr

김 본부장도 북한의 7차 핵실험 준비를 언급하면서 "우리는 북한의 어떤 도발에도 신속하고 단호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북한과의 대화, 외교의 문도 열려 있다면서 그런 차원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달 북한에 '담대한 구상'을 제안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 본부장은 이날 회담에서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 번영을 위한 윤석열 정부의 대북 협상 로드맵인 담대한 구상에 대해 상세히 논의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 협의서 발언하는 김건 한반도 본부장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 협의서 발언하는 김건 한반도 본부장

(도쿄 AP=연합뉴스) 7일 일본 도쿄에서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한미일 3국 간 북핵 수석 대표 협의에 참석해 연설하고 있다. 이번 협의는 북한이 대형 도발을 재개할 가능성이 거론되는 가운데 개최돼 주목받고 있다. 2022.09.07 ddy04002@yna.co.kr

후나코시 국장 역시 "북한은 핵·미사일 활동을 가속화하고 있다"고 평가하면서도 "우리는 북한과의 진지하고 지속적인 대화의 문을 열어놓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회담에서 윤 대통령이 발표한 담대한 구상에 대해서도 논의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미일 북핵 수석대표가 대면 회담을 한 것은 지난 7월 8일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3국 외교장관 회담 사전조율차 만난 뒤 약 두 달 만이다.

한미일 북핵수석대표서 발언하는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
한미일 북핵수석대표서 발언하는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

(도쿄=연합뉴스) 박성진 특파원 =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7일 도쿄 외무성에서 열린 한미일 3국 북핵 수석대표 협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9.7 sungjinpark@yna.co.kr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